"가상화폐 실명제 차질없이 추진" 정부 방침에 시중은행 '신중'

 

 

거래소 계좌 제공 은행들 이달 말까지 서비스 유지

 정부가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폐쇄 방침 논란을 잠재우고 '가상통화 실명제'를 차질없이 추진하겠다고 공표한 가운데 시중은행들도 신중하게 정책에 발맞추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15일 은행권에 따르면 현재 가상화폐 거래소에 가상계좌를 제공해 온 시중은행은 이달 말까지 기존 서비스를 그대로 유지할 예정이다.

신규로 실명확인 서비스를 준비 중인 은행들은 시스템을 구축한 뒤 정부의 발표에 따라 신중하게 도입할 방침이다.

우선 지난주 실명확인 서비스 도입 연기 결정으로 논란을 빚었던 신한은행은 이날 예정된 기존 계좌 입금 금지 조치를 유보하고 실명확인 입출금 서비스를 빠르게 시행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실명확인 서비스는 정부 가이드가 나오면 조속하게 시행하지 않겠느냐"고 설명했다.

NH농협은행도 이달 말까지 가상계좌를 유지하는 동시에 정부가 원하는 수준의 실명확인 입출금 서비스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농협은행은 현재도 본인명의를 확인할 수 있는 가상계좌 서비스를 구축하고 있지만 이를 좀 더 강화하고 있다.

현재 거래소에 가상계좌를 제공하고 있지 않은 KB국민은행과 KEB하나은행은 좀 더 조심스러운 태도를 보인다.

기본적으로 당국이 요구한 실명확인 서비스 시스템을 구축하되 정부 방침을 살펴보고 추후 거래소와 계약을 맺어 가상계좌를 제공하겠다는 입장이다.

카드사들의 해외 거래소 결제는 여전히 차단된다.

여신금융협회는 국내 8개 카드사가 해외 가상화폐 거래소에서 가상화폐를 구매한 경우를 확인해 거래를 중지시키고 있다고 밝혔다.

다만 해외가맹점 정보를 미리 파악할 수 없어 거래가 이뤄진 뒤 업체 이름 등을 확인하고 추가 거래를 막는 식으로 조치에 나선다.

최근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의 신규 가상계좌 개설이 막히면서 투자자들이 해외 거래소로 옮겨갔다. 이 과정에서 카드를 이용해 가상화폐 구매하는 경우가 늘고 있다.

C0A8CA3C0000016044962A2800016C5A_P2_2018
비트코인 (PG)[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합성사진

 

 

(서울=연합뉴스)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309 프로야[아시아경제 송승윤 기자] 구 선수 출신 중학교 야구부 감독 아동학대 혐의로 입건 2018.04.06 메뚜기 77 0
308 경찰 오늘 '신생아 사망' 수사 결과 발표…7명 기소의견 2018.04.06 메뚜기 69 0
307 죽음을 부른 신혼여행 … 결혼 후 드러난 남편의 두 얼굴 2018.04.06 메뚜기 713 3
306 이들이 맨손으로 받친 건 생명이었다 2018.04.06 메뚜기 154 1
305 박근혜, 헌정 첫 파면→구속기소→재판 보이콧 끝에 오늘 선고 2018.04.06 메뚜기 89 0
304 고소인에 수사자료 넘긴 검사 2명 영장… 윗선여부 수사 2018.02.23 메뚜기 161 0
303 부부싸움 하다 10개월 아들 던져 숨지게 한 20대 구속 2018.02.23 메뚜기 333 1
302 용기 내 고발했지만… “꽃뱀” 수군거림에 또 눈물 2018.02.23 메뚜기 216 2
301 원장 처조카 합격시키려 … 91점 지원자 16점으로 조작 2018.02.23 메뚜기 136 0
300 "성폭행 폭로 사실이어도 명예훼손죄 가능"… '미투' 위축 논란 가열 2018.02.22 메뚜기 274 0
299 김정숙 여사 "韓여성문제 심각…여성의 가치 위해 함께 노력" 2018.02.22 메뚜기 188 0
298 "성추문 모두 사실"..조민기, 피해자+목격자 끝없는 폭로 2018.02.22 메뚜기 360 2
297 전자발찌 부착자에 늦은 귀가 임의허용…그 틈에 또 성폭행 2018.02.22 메뚜기 107 0
296 "서울 아파트 전셋값 내렸다" 3년8개월만에 첫 하락 2018.02.22 메뚜기 47 0
295 공무원이 수년간 성추행..보복 걱정에 입 다물었던 피해자들 2018.02.22 메뚜기 73 0
294 청주대 "조민기 음해발언 유감, 성추행 피해자 보호 최우선" 2018.02.22 메뚜기 49 0
293 신생아 2명 냉장고에 시신 유기 친모 2심도 징역 2년 2018.02.22 메뚜기 75 0
292 "폭로 신빙성 있다" 경찰 조민기 성추행 논란 본격 수사 2018.02.22 메뚜기 38 0
291 900억 규모 도박사이트 운영 일당 검거…사돈까지 가담 2018.02.22 메뚜기 30 0
290 소규모 어린이집·유치원, 4개소중 1개소 중금속·VOC에 노출 2018.02.22 메뚜기 14 0
289 가계빚 증가세 5년만에 꺾였다…작년말 1451조 사상 최고치, 폭주는 '제동' 2018.02.22 메뚜기 16 0
» "가상화폐 실명제 차질없이 추진" 정부 방침에 시중은행 '신중' 2018.01.15 메뚜기 66 0
287 "병원 때문에 아이가 죽었습니다"…1인시위 父 벌금형 2018.01.15 메뚜기 78 0
286 괴한, 여자화장실서 20대 알바생 폭행…두개골 골절 2018.01.15 메뚜기 107 0
285 홍콩 여행중 가족 살해 한국인, 사업실패 비관한 듯 2018.01.15 메뚜기 11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