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영, 프로게이머 데뷔전..역시나 vs 그래도

 

 

인기 방송인이자 가수인 정준영이 진짜 프로게이머로 데뷔전을 치렀다. 분명 가능성을 보였지만 역시 프로의 세계는 결코 만만하지 않았다.

정준영은 지난 22일 서울 강남 게임이너스 PC방에서 열린 '배틀그라운드 워페어 마스터즈(이하 PWM)' 개막전 A-B조 경기에 콩두 길리슈트 소속으로 참가했다.

연예계 소문난 '게임광' 정준영의 프로게이머 데뷔는 세간의 화제가 됐다. 즐기는 마니아 입장에서 성적이라는 결과물을 내야 하는 프로의 세계에 정준영이 과연 어떤 역할을 보여줄지가 관심의 대상이 됐다.

아이디를 '카사블랑카'로 선택한 정준영은 '보이시' 김준연, '페놈' 이주성, '서용주' 서용주와 팀을 짜 경기에 출전했다. 정준영이 속한 콩두 길리슈트는 1일차 경기서 1045점을 획득하면서 종합 순위 9위에 이름을 올렸다. 정준영은 1라운드 1킬, 2라운드서 2킬을 올리면서 모두 3킬로 기대 이상의 활약을 보였다. A조에서도 4위에 오르면서 파이널 진출 가능성을 높였다.

하지만 문제점도 노출됐다. 1킬을 올리며 비교적 무난한 평가를 받아낸 1라운드와 달리 2라운드는 자기장 밖에서 25분경 사망했고, 1대 1 교전 상태였지만 자기장을 벗어나지 못했다는 점은 아쉽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3라운드에서는 팀 동료를 수류탄으로 팀 킬 하는 실책을 범하기도 했다. 콩두 길리슈트의 3라운드 성적은 17위. 포인트를 140점 밖에 획득하지 못했다.

대회를 주관한 스포티비게임즈 관계자는 "첫 날 이기때문에 평가를 내리기는 조금 이른 것 같다"면서 정준영의 경기력에 대해 말을 아꼈다.

다른 관계자는 다소 냉담한 평가를 내렸다. 관계자 A는 "킬을 올린 건 맞지만 전체적인 움직임과 팀원들과 호흡을 보면 기본 실력을 높게 평가하기는 힘들 것 같다"면서 "자기장에 죽은 2라운드의 경우 순위 방어 타이밍하는 시점은 아니지만 대치 상황에서 들어가다가 죽은 거면 어쩔 수 없다"라고 말했다.

긍정적인 평가를 한 관계자도 있다. 관계자 B는 "분명 세미 프로 이상의 실력을 갖춘 건 맞는 것 같다. 한 경기 만으로 판단하기는 좀 이른 감이 있다. 조금 더 지켜보고 나서 이야기 해도 늦지 않을 것 같다"고 지켜보자는 입장으로 평가에 대해 유보했다.

배틀그라운드가 e스포츠로 자리잡은지 1년도 안된 종목 이지만 정준영의 나이가 우리나이로 서른살 인걸 감안하면 그의 도전이 결코 쉽지 않다. 엇갈리는 평가 속에서 정준영의 새로운 도전이 어떤 결과로 나타나게 될지 기대해 본다. 

 

[OSEN]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인기글 조재현 측 "유튜브 허위사실 유포, 악플도 법적대응" 2018.07.16 메뚜기 120 2
442 '슈퍼맨' 서언X서준, 5년 전 본인들 사진 보고 "못생겼어" 2018.04.08 메뚜기 169 0
441 조현아·채진 "술자리 게임" 영상 유출..논란의 쟁점 3 2018.04.08 메뚜기 387 0
440 [TV줌인] '연예가중계' 김생민, 20년 만에 찍은 불명예 마침표 2018.04.07 메뚜기 540 1
439 '숲속'이 보여준 박신혜·소지섭의 생활 패턴 2018.04.07 메뚜기 387 1
438 온유 수사종결, 클럽 성추행 '무혐의' 2018.04.07 메뚜기 82 0
437 ‘숲속의작은집’ 박신혜, 러블리+소탈매력..공감·힐링 선사 2018.04.07 메뚜기 109 0
436 샤이니 온유, 성추행 혐의 벗어…SM "검찰 무혐의 처분" 2018.04.06 메뚜기 366 1
435 '같이삽시다', 배용준♥박수진 신혼여행 리조트 전격 방문 2018.04.06 메뚜기 713 1
434 임슬옹·이준·서인국, 그들에겐 어려웠던 '현역 만기 제대' 2018.04.06 메뚜기 229 1
433 동방신기 최강창민, 노력이 만든 운명 2018.04.06 메뚜기 226 0
432 첫방 '이불밖', 51세 맏형 탁재훈vs23세 막내 강다니엘 2018.04.06 메뚜기 207 0
431 김남주, 하루 김밥 6알 먹으며 만든 인생캐 고혜란 2018.04.06 메뚜기 951 7
430 [어게인TV]'이불 밖은 위험해' 워너원 강다니엘의 매력으로 가득 채운 '첫방' 2018.04.06 메뚜기 67 1
429 "사랑합니다"…최수종♥하희라, 변함없는 애정 과시 2018.04.05 메뚜기 599 3
428 "진실을 얘기해봐" 유아인, 영화 '버닝'으로 연기 변신 예고 2018.04.05 메뚜기 256 1
427 [전일야화] '살림남2' 미나♥류필립, 부부싸움은 칼로 물베기 2018.04.05 메뚜기 235 1
» 정준영, 프로게이머 데뷔전..역시나 vs 그래도 2018.02.23 메뚜기 237 0
425 한지민, tvN '아는와이프'로 3년만에 복귀..지성과 부부 호흡 2018.02.23 메뚜기 310 0
424 '연락두절' 오달수·'미국行' 조근현, 성추문 언제쯤 입 열까? 2018.02.23 메뚜기 219 1
423 박진희 본격 등장 '리턴' 시청률 소폭 하락..16.5% 2018.02.23 메뚜기 142 0
422 이병헌♥이민정도 박신혜도..모두 함께 응원한 쇼트트랙 2018.02.23 메뚜기 158 0
421 조민기, 중징계 사유 거짓 반박 후폭풍 "상황 심각성 인지" 2018.02.23 메뚜기 180 0
420 던말릭, 팬 성추행 인정·사과→소속사 퇴출…"2차가해 삼가달라" 2018.02.23 메뚜기 47 0
419 이병헌♥이민정 실시간 쇼트트랙 직관 데이트 포착 2018.02.22 메뚜기 626 0
418 '이준♥' 정소민 '일과 사랑' 두가지 로망 2018.02.22 메뚜기 41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