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측 “성희롱·명예훼손 악플 고소장 접수…법적대응”

 

 

 

0000652761_001_20180611100424611.jpg?typ
여자친구 측 “성희롱·명예훼손 악플 고소장 접수…법적대응”

걸그룹 여자친구가 악플러와의 전쟁을 선포했다.

소속사 쏘스뮤직은 11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당사 아티스트 여자친구를 대상으로 온라인 및 SNS 상에서 유포되고 있는 악의적인 허위사실 유포, 인신공격, 성희롱, 비방, 명예훼손 게시물과 악성 댓글 사례에 대해 당사의 입장을 밝힌다”며 “꾸준한 모니터링으로 포털 사이트와 인터넷 커뮤니티 등에서 진위 여부에 상관없이 여자친구 멤버들에게 악의적인 의도를 가진 일부 누리꾼의 상습적인 악성 게시물과 댓글에 대한 자료 수집을 마치고,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감우를 통해 형사 고소장 접수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번 법적 대응은 여자친구 멤버들의 인격권을 지키고 더 나은 활동을 보여주기 위한 것으로, 계속적으로 여자친구를 비난하고 상습적으로 괴롭혀온 일부 악성 누리꾼들에 대한 조치임을 강조한다. 더불어 당사는 아티스트들의 기본적인 권익을 지키고자 해당 글 작성자 및 유포자에 대해 선처 없는 강경한 대응을 할 것임을 알려드리며 향후 발생하는 아티스트 명예훼손 및 추가적인 피해 사례들에 대해서도 합의 없이 모든 가능한 법률적 조치를 지속적으로 취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0000652761_002_20180611100424633.jpg?typ

그러면서 “여자친구에 대한 악의적 게시물에 대한 자료를 갖고 계신 팬 여러분께서는 아래 내용을 확인 부탁한다. 더 정확하고 빠르게 신고처리할 수 있도록 팬 여러분들의 협조를 부탁 드리겠다”고 당부했다.

<다음은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쏘스뮤직입니다. 

당사 아티스트 '여자친구(소원, 예린, 은하, 유주, 신비, 엄지)'를 대상으로 온라인 및 SNS 상에서 유포되고 있는 악의적인 허위사실 유포, 인신공격, 성희롱, 비방, 명예훼손 게시물과 악성 댓글 사례에 대해 당사의 입장을 밝힙니다.

당사는 꾸준한 모니터링으로 포털 사이트와 인터넷 커뮤니티 등에서 진위 여부에 상관없이 여자친구 멤버들에게 악의적인 의도를 가진 일부 네티즌들의 상습적인 악성 게시물과 댓글에 대한 자료 수집을 마치고,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감우를 통해 형사 고소장 접수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이번 법적 대응은 여자친구 멤버들의 인격권을 지키고 더 나은 활동을 보여주기 위한 것으로, 계속적으로 여자친구를 비난하고 상습적으로 괴롭혀온 일부 악성 네티즌들에 대한 조치임을 강조합니다.

더불어 당사는 아티스트들의 기본적인 권익을 지키고자 해당 글 작성자 및 유포자에 대해 선처 없는 강경한 대응을 할 것임을 알려드리며 향후 발생하는 아티스트 명예훼손 및 추가적인 피해 사례들에 대해서도 합의 없이 모든 가능한 법률적 조치를 지속적으로 취할 예정입니다.

여자친구에 대한 악의적 게시물에 대한 자료를 갖고 계신 팬 여러분께서는 아래 내용을 확인 부탁드립니다. 더 정확하고 빠르게 신고처리할 수 있도록 팬 여러분들의 협조를 부탁 드리겠습니다.

1) 악플 관련 신고를 받고 있는 이메일 주소입니다. * 신고 접수 이메일 : sourcemusic.singo@gmail.com

2) 자료를 보내시는 경우 범죄 사실 입증 및 가해자 확인을 위해 아래 기준에 맞춰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문제가 되는 내용이 전부 나오도록 전체 화면으로 캡쳐해주십시오. 인터넷 주소(URL)까지 캡쳐해주십시오.

- 내용이 길어서 한 번에 보이지 않는 경우에는 해당 내용을 잘 구분하여 연속성을 알 수 있도록 해주십시오.

- 어느 사이트의 어느 공간에 악성 게시물이 존재하는지 알 수 있도록 인터넷 주소(URL)을 함께 알려주십시오.

- 가해자의 닉네임 또는 아이디(ID), 아이피, 게시 날짜, 게시 시간, 플랫폼 등 가해자 및 악성 게시물에 대한 정보를 최대한 자세히 알려주십시오.

- 캡쳐 날짜를 알려주십시오(한국표준시간 UTCK 프로그램을 이용하시면 편리합니다).

앞으로도 쏘스뮤직은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동아닷컴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747 미나♥류필립 베트남 여행 투샷, “베트남서도 열일하는 미모” 2018.06.14 메뚜기 220 0
746 소녀시대 출신 티파니, 미국 에이전시와 계약 2018.06.14 메뚜기 210 0
745 봉태규, 둘째 딸 본비 얼굴 공개 '사랑스러운 남매♥' 2018.06.14 메뚜기 329 1
744 "귀요미 쌍둥이"…이휘재♥문정원 아들 서언X서준 근황 2018.06.14 메뚜기 309 0
743 '마약혐의' 씨잼, 가짜 엑스터시→구속기소..네티즌 조롱&비난 2018.06.13 메뚜기 236 1
742 '강경준♥' 장신영, 5년전 드라마때 찍은 웨딩사진과 실제.."꽃길만 걷자" 2018.06.13 메뚜기 307 2
741 [인터뷰] 손예진 "'여명의 눈동자' 철창 키스신, 로망 있었죠" 2018.06.13 메뚜기 186 0
740 배우 아닌 두아들 엄마 김희애 어떨까 "방목하는 편"(인터뷰) 2018.06.13 메뚜기 437 0
739 이재명-김부선 스캔들, 거짓말로 이득보는 쪽은 누구인가 2018.06.12 메뚜기 556 1
738 '허스토리' 김희애 "5kg 찌웠다..김해숙이 못 알아봐" 2018.06.12 메뚜기 427 0
737 “눈물의 결혼식”..‘동상이몽2’ 강경준♥장신영, 5년 사랑의 결실 2018.06.12 메뚜기 278 1
736 김소현♥손준호,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도경완·정영주 '지목' 2018.06.12 메뚜기 283 0
735 추자현 근황? ‘동상이몽2’ 측 “이상 없이 쾌유 중…걱정 NO” 2018.06.12 메뚜기 112 0
734 "★들도 한마음 한뜻!"…윤종신→최시원, 북미정상회담 '감격' 2018.06.12 메뚜기 97 0
733 "송지효보단 홍진영"..'미우새' 김종국, 두 번째 ♥라인 2018.06.11 메뚜기 417 1
732 '너는내운명' 측 "오늘 장신영♥강경준 결혼식 최초 공개" 2018.06.11 메뚜기 435 3
731 추자현, 일반병실서 회복 중..우효광이 옆에서 지켜 2018.06.11 메뚜기 480 1
730 '예비부부' 유상무♥김연지 "고마워 나 이렇게 행복할 수 있게 해줘서" 2018.06.11 메뚜기 327 0
729 故 조민기 딸 조윤경, 연예계 데뷔 무산 보도 부인 "출처 불분명한 이야기" 2018.06.11 메뚜기 852 0
» 여자친구 측 “성희롱·명예훼손 악플 고소장 접수…법적대응” 2018.06.11 메뚜기 78 0
727 최명길, 아들과 함께 지방선거 사전투표 인증샷~ 2018.06.09 메뚜기 838 1
726 "아이유에 BTS까지"..★들의 사전투표→선한 영향력 ing 2018.06.09 메뚜기 260 1
725 정소민, 임신 7개월에 접어든 이미도 언니와 함께 투샷 2018.06.09 메뚜기 656 1
724 "출입국 어려워"…윤두준, 병역법 개정에 해외 활동 차질 2018.06.08 메뚜기 458 0
723 윤도현 "방탄소년단이 내 노래를? 딸도 '아미'…이제 떳떳한 아빠 됐다" 2018.06.08 메뚜기 35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