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9억원 투자사기'유사수신업체 회장에 징역7년 선고

 

 

 

법원 "많은 피해자 양산해 사회적 폐해 매우 커"

0004123131_001_20180611130304079.jpg?typ
서울 동부지방법원 전경(사진=이데일리 DB)

커피와 화장품 원료 등을 수입하면 높은 수익을 낼 수 있다고 투자자들을 속여 거액의 투자금을 챙긴 유사수신업체 회장이 1심에서 징역 7년을 선고받았다.

서울동부지법 형사5단독 이상률 판사는 사기와 유사수신행위의 규제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김모(51)씨에게 징역 7년을 선고했다고 11일 밝혔다.

김씨는 2015년 8월부터 2016년 2월까지 유사수신업체를 설립해 “해외에서 커피와 화장품 원료를 수입해 가공·판매하면 큰 수익을 볼 수 있다”며 투자자들로부터 총 3647회에 걸쳐 130억원을 챙긴 혐의를 받는다. 김씨는 2000년과 2013년에도 같은 혐의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전력이 있다. 김씨는 또 집행유예 기간에 또다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김씨는 사업이 활성화되지 않아 뚜렷한 수익이 없음에도 계좌 1개당 120만원을 투자하면 5개월 이내에 투자금의 2배를 돌려준다며 투자자들을 속였다. 또 다른 투자자를 데려오면 유치 수당까지 주겠다고 투자자들을 현혹했다.

이 판사는 “김씨는 유사수신업체 회장으로 피해자들을 상대로 투자 설명과 투자금 수신, 자금 집행을 총괄하면서 범행을 주도적으로 계획하고 실행을 지휘했다”며 “불특정 다수를 대상으로 단기간에 많은 피해자를 양산해 사회적 폐해가 매우 크다”고 말했다.

이어 “범행으로 인한 총 편취금액이 149억원이 넘고 피해액이 상당하다”며 “그런데도 김씨는 피해 회복을 위해 노력하지 않고 범행 직후 중국으로 도주했다가 체포됐다”고 강조했다.

김씨는 또 경기도 일대 땅에 투자한다며 돈을 빌린 뒤 갚지 않거나 스크린 골프장 사업에 대한 투자금을 받는 수법 등으로 19억원을 챙긴 혐의도 받았다.

 

 

[이데일리]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인기글 "필리핀 여행 간 9살 여아, 현지인 가이드가 성추행" 2018.06.23 메뚜기 373 2
597 10개월 젖먹이 학대한 40대 무죄…"몰래 한 녹음 증거 인정 안돼" 2018.06.13 메뚜기 450 3
596 성관계 요구·행패 '이웃형' 살해 40대 항소심도 징역7년 2018.06.13 메뚜기 456 3
595 제주 세화해수욕장 해상서 50대 여성 숨진 채 발견 2018.06.13 메뚜기 212 1
594 ‘경찰 폭행’ 변호사, 징계 불복 소송 냈지만 패소 2018.06.13 메뚜기 97 1
593 `7시간 낮술 등 강압행위 의혹` 충북대 교수 해임 2018.06.13 메뚜기 104 1
592 김정은·트럼프 곧 합의문 서명…"환상적 회담·기대 이상" 2018.06.12 메뚜기 440 2
591 "잠 안자서(대전ㆍ충남=뉴스1) 김태진 기자 = "…세살 원아 화장실 데려가 뺨 때린 어린이집 교사 2018.06.12 메뚜기 185 1
590 ‘남상태 연임로비’ 박수환, 징역 2년6월 확정 2018.06.12 메뚜기 89 0
589 "발달장애인 범죄[CBS노컷뉴스 김승모 기자], 억울함 없도록"…전담검사, 수사 나서 2018.06.12 메뚜기 95 0
588 [북미정상회담] 시민들 "역사적 화해 첫발"…일손 접고 시선집중 2018.06.12 메뚜기 78 0
587 "무조건 여자 뽑는다"…지방선거도 페미니즘 열풍 2018.06.12 메뚜기 75 1
586 "잠 안자서"…세살 원아 화장실 데려가 뺨 때린 어린이집 교사 2018.06.12 메뚜기 33 0
» '149억원 투자사기'유사수신업체 회장에 징역7년 선고 2018.06.11 메뚜기 167 0
584 이화여대 학생들 "성추행 교수 즉각 파면하라" 거듭 촉구 2018.06.11 메뚜기 115 0
583 부산 아파트단지 철제 사무라이 조각상 투척…경찰 수사 2018.06.11 메뚜기 132 0
582 전자발찌 찬 채로 초등생 성폭행…잇따르는 재범, 대안은 없나 2018.06.11 메뚜기 271 0
581 [직격인터뷰] 김준 "결혼 3년차..중학교 동창 아내와 9년 열애" 2018.06.08 메뚜기 788 1
580 이이경·정인선, '와이키키' 반전열애→공개 두달만에 결별 2018.06.08 메뚜기 424 0
579 김남길,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2018.06.08 메뚜기 263 0
578 [전일야화] '마이웨이' 160억 빚 송대관, 그러나 이혼은 없다 2018.06.08 메뚜기 425 3
577 [인터;뷰] 권상우 "'탐정:리턴즈' 감개무량..잃을 것 없다" 2018.06.08 메뚜기 239 0
576 "앞집서 물이 넘쳐 우리 집에 곰팡이…어쩌죠" 2018.06.07 메뚜기 292 0
575 대한항공, 72개 항공사 평가순위서 66위로 최하위권 2018.06.07 메뚜기 348 1
574 입을 옷 없다는 아내에게 "사러 갑시다" 하나요? 먼저 '좋은 남편'이 돼야 '좋은 아빠' 되더군요 2018.06.07 메뚜기 402 0
573 ‘모텔형’ 요양병원 보험사기… 건보재정 줄줄 샌다 2018.06.07 메뚜기 9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