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관계 요구·행패 '이웃형' 살해 40대 항소심도 징역7년

 

 

 술에 취해 집에 찾아와 행패를 부리고 동성 성관계를 요구한 이웃 형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40대에 대한 항소심 재판에서도 징역 7년이 선고됐다. 

대구고법 형사1부(부장판사 박준용)는 13일 이같은 혐의로 구속기소된 A씨(49)에 대한 항소심에서 원심과 같은 징역 7년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무엇보다도 존엄한 가치인 사람의 생명을 침해하는 살인죄는 이유를 불문하고 용인될 수 없는 중대한 범죄"라면서도 "A씨와 피해자 B씨(당시 59세)의 평소 관계와 범행 당시의 정황 등에 비춰 보면 A씨가 이 사건 범행에 이르게 된 경위에 참착할 사정이 있다"고 선고 이유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8월15일 오후 8시45분쯤 술에 취해 구미시 자신의 아파트를 찾아온 B씨가 성관계를 요구하며 행패를 부리자 화가 나 선풍기로 내려치는 등 폭행했다.

이 후 B씨에게 보복을 당할 것이 두려웠던 A씨는 B씨를 주방으로 끌고가 흉기로 목을 수차례 찔러 살해했다.

범행 직후 A씨는 112에 전화를 걸어 "술을 먹고 행패를 부려 홧김에 사람을 죽였다"고 신고했다.

A씨와 가까운 이웃으로 지내온 B씨는 이 사건 이전에도 A씨의 허락을 받지 않고 수시로 집에 찾아와 술을 마시고 같은 남성인 A씨에게 성관계를 요구했다.

A씨가 집의 비밀번호를 바꾸자 B씨는 문을 발로 차는 등 행패를 부려 경찰에 신고를 당하기도 했다.

1심 재판부는 "A씨가 술에 취한 B씨에게 또다시 성관계를 요구받자 분노를 억누르지 못하고 범행을 저질렀다"며 "범행 정황이나 경위에는 참작할만한 사정이 있지만 범행 수법과 결과가 매우 나쁘다"며 징역 7년을 선고했다.

이에 검찰은 1심 재판부의 판단에 대해 "선고한 형이 너무 가벼워 부당하다"며 항소했다. 

하지만 항소심 재판부는 "1심의 판단은 양형기준이 정한 권고형의 범위에 있고 형을 변경할 만한 특별한 정상이나 사정변경이 없다"며 검찰의 항소를 기각했다.

 

 

(대구=뉴스1)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인기글 "필리핀 여행 간 9살 여아, 현지인 가이드가 성추행" 2018.06.23 메뚜기 372 2
597 10개월 젖먹이 학대한 40대 무죄…"몰래 한 녹음 증거 인정 안돼" 2018.06.13 메뚜기 450 3
» 성관계 요구·행패 '이웃형' 살해 40대 항소심도 징역7년 2018.06.13 메뚜기 456 3
595 제주 세화해수욕장 해상서 50대 여성 숨진 채 발견 2018.06.13 메뚜기 212 1
594 ‘경찰 폭행’ 변호사, 징계 불복 소송 냈지만 패소 2018.06.13 메뚜기 97 1
593 `7시간 낮술 등 강압행위 의혹` 충북대 교수 해임 2018.06.13 메뚜기 104 1
592 김정은·트럼프 곧 합의문 서명…"환상적 회담·기대 이상" 2018.06.12 메뚜기 440 2
591 "잠 안자서(대전ㆍ충남=뉴스1) 김태진 기자 = "…세살 원아 화장실 데려가 뺨 때린 어린이집 교사 2018.06.12 메뚜기 185 1
590 ‘남상태 연임로비’ 박수환, 징역 2년6월 확정 2018.06.12 메뚜기 89 0
589 "발달장애인 범죄[CBS노컷뉴스 김승모 기자], 억울함 없도록"…전담검사, 수사 나서 2018.06.12 메뚜기 95 0
588 [북미정상회담] 시민들 "역사적 화해 첫발"…일손 접고 시선집중 2018.06.12 메뚜기 78 0
587 "무조건 여자 뽑는다"…지방선거도 페미니즘 열풍 2018.06.12 메뚜기 75 1
586 "잠 안자서"…세살 원아 화장실 데려가 뺨 때린 어린이집 교사 2018.06.12 메뚜기 33 0
585 '149억원 투자사기'유사수신업체 회장에 징역7년 선고 2018.06.11 메뚜기 167 0
584 이화여대 학생들 "성추행 교수 즉각 파면하라" 거듭 촉구 2018.06.11 메뚜기 115 0
583 부산 아파트단지 철제 사무라이 조각상 투척…경찰 수사 2018.06.11 메뚜기 132 0
582 전자발찌 찬 채로 초등생 성폭행…잇따르는 재범, 대안은 없나 2018.06.11 메뚜기 271 0
581 [직격인터뷰] 김준 "결혼 3년차..중학교 동창 아내와 9년 열애" 2018.06.08 메뚜기 788 1
580 이이경·정인선, '와이키키' 반전열애→공개 두달만에 결별 2018.06.08 메뚜기 424 0
579 김남길,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2018.06.08 메뚜기 263 0
578 [전일야화] '마이웨이' 160억 빚 송대관, 그러나 이혼은 없다 2018.06.08 메뚜기 425 3
577 [인터;뷰] 권상우 "'탐정:리턴즈' 감개무량..잃을 것 없다" 2018.06.08 메뚜기 239 0
576 "앞집서 물이 넘쳐 우리 집에 곰팡이…어쩌죠" 2018.06.07 메뚜기 292 0
575 대한항공, 72개 항공사 평가순위서 66위로 최하위권 2018.06.07 메뚜기 348 1
574 입을 옷 없다는 아내에게 "사러 갑시다" 하나요? 먼저 '좋은 남편'이 돼야 '좋은 아빠' 되더군요 2018.06.07 메뚜기 402 0
573 ‘모텔형’ 요양병원 보험사기… 건보재정 줄줄 샌다 2018.06.07 메뚜기 9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