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서 계곡 아래로 승용차 추락…60∼80대女 4명 사상

 

 

PYH2018070809150006100_P2_20180708221005

계곡 아래로 추락한 승용차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 연합뉴스]



8일 오후 4시께 경기도 양평군 옥천면의 한 이면도로에서 A(63·여)씨가 몰던 제네시스 승용차가 계곡 아래로 추락하는 사고가 나 2명이 숨지고 2명이 다쳤다.



AKR20180708050051061_01_i_20180708221005

승용차 비탈길 추락사고(PG) [제작 이태호]



사고는 다소 가파른 내리막길을 내려온 A 씨의 제네시스가 높이 15∼20m 계곡 아래 바위 더미로 추락하면서 발생했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이 사고로 뒷좌석에 타고 있던 B(73·여)씨가 숨지고, C(77·여)씨가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사망했다.

운전자 A씨와 조수석에 탔던 80대 여성 동승자 등 2명은 다쳐 치료받고 있다.

사고 차량은 서울 소재 렌터카 업체 소유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차량 탑승자들이 사망하거나 부상으로 치료를 받고 있고, 차 안에서 블랙박스가 발견되지 않아 사고 상황에 대해서 아직 자세히 조사하지 못했다"라며 "다만 음주사고는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라고 말했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대상으로 자세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양평=연합뉴스)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인기글 그알싶이 4년 전 발견된 변사체가 유병언이 맞다고 한 이유 2018.07.15 메뚜기 464 2
727 사람 잡는 조현병? 병 아닌 관리 시스템이 죄! 2018.07.12 메뚜기 72 1
726 누드펜션 운영 나체주의 동호회장 무죄…法 "숙박업 아니다" 2018.07.11 메뚜기 459 3
725 "무개념 아기엄마만 '맘충'이라 불렀는데, 제가 잘못했나요?" 2018.07.11 메뚜기 183 0
724 밀양서, 9살 여아 납치 20대 영장…"우발적 범행, 잘못했다" 2018.07.11 메뚜기 100 1
723 조현병 아들이 어머니 때려 숨지게…정신병원 입원 반발 추정 2018.07.10 메뚜기 391 1
722 밀양서 9살 여아 용의자 검거…“여아, 말 안 하고 불안정한 상태” 2018.07.10 메뚜기 249 2
721 女軍 ‘미투’에 누명 쓴 부사관… 무죄 밝혀졌지만 집안은 ‘풍비박산’ 2018.07.10 메뚜기 349 5
720 밀양서 납치한 9살 여아 풀어주고 달아난 20대 남성 조사 2018.07.10 메뚜기 82 2
719 경찰관 흉기로 찌른 남성 7년 전 환경미화원도 숨지게 한 조현병 환자 2018.07.09 메뚜기 295 1
718 해경 밤샘 수색했는데..실종 선장 아직 못 찾아 2018.07.09 메뚜기 94 0
717 "남자처럼 웃통 깐 여성 20년 안에 넘칠 것…불편해도 세상은 바뀐다" 2018.07.09 메뚜기 550 2
» 양평서 계곡 아래로 승용차 추락…60∼80대女 4명 사상 2018.07.09 메뚜기 182 1
715 인천 40대 주부 어린 자녀 3명 희생시킨 '극단적 선택' 2018.07.09 메뚜기 336 2
714 강동원·한효주, 美포착→열애설→적극 부인..뜨거운 관심 2018.07.09 메뚜기 313 0
713 ‘꿀통’ 택배 받고 모르쇠하더니..물건 찾으러 온 택배 주인 밀쳐 골절상 입힌 여성 실형 2018.07.08 메뚜기 405 2
712 10년 별거에도 생활비 챙겨준 몽골인 아내…法 "혼인관계 인정" 2018.07.08 메뚜기 544 4
711 강진여고생 살해 ‘아빠친구’ “수면유도제 먹이고…” 2018.07.08 메뚜기 318 1
710 '찜통 통학버스 원생 혼수상태' 유치원 시설폐쇄는 위법 2018.07.08 메뚜기 100 0
709 호텔 초인종 누르다 직원 폭행에 사망…보안책임자 징역형 2018.07.08 메뚜기 288 0
708 “법으로 안 되면 내가 복수…” 대구 집단성폭행 피해 여중생 母 인터뷰 2018.07.07 메뚜기 588 1
707 정신질환 부인 홧김에 살해한 국책연구원 징역 5년 2018.07.07 메뚜기 204 1
706 "강남 아파트 3채 값으로 한국 첫 편의점 열었죠" 2018.07.07 메뚜기 477 4
705 '노래방 아이 [CBS노컷뉴스 이한얼·정재림 기자]소변 사건'…당당한 부모, 황당한 사장 2018.07.07 메뚜기 124 0
704 ‘주 52시간’ 법대로 했다면 벌써 15년째 시행중 2018.07.07 메뚜기 69 0
703 최태원·노소영 이혼소송 첫 재판…당사자 없이 10분만에 종료 2018.07.06 메뚜기 67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