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캘리포니아 산불 공식사망자 21명…더 늘어날 듯

 

 

0004092268_001_20171012102511446.jpg?typ

[이미지출처=EPA연합뉴스]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로 인한 공식 사망자가 최소 21명까지 늘어났다고 11일(현지시간) AFP 통신 등 주요외신이 보도했다.

제리 브라운 캘리포니아 주지사와 소방당국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지난 8일 밤 발생한 산불이 확대되며 공식 사망자가 21명으로 늘어나고 주택, 상점 등 3500개 건물이 불에 탔다고 밝혔다.

캘리포니아 주 전역과 인근 지역에서 총 8000명의 소방관이 진화 작업을 진행 중이지만, 건조한 날씨와 강풍으로 인해 불길이 확산되며 진압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소방당국은 설명했다.

이번 화재로 소실된 임야면적은 6만ha(헥타르)에 달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특히 와이너리, 호텔 등 캘리포니아 지역의 주요 관광지역에 피해가 크다고 통신은 전했다. 


0004092268_002_20171012102511469.jpg?typ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진화 과정에서 공식 사상자와 피해규모는 더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가장 큰 피해를 입은 지역 중 한 곳인 소노마 카운티 경찰 관계자는 "실종자 가운데 380명가량이 아직 연락이 되지 않고 있다"며 "통신기반이 무너져있다"고 말했다. 

브라운 지사는 "캘리포니아가 지금까지 몇 번의 대형 화재를 경험했으나 이번 산불은 전례 없는 규모"라고 말했다. 미 국립기상청은 오는 12일까지 건조한 날씨와 돌풍 등으로 인해 산불이 확산될 가능성이 있다며 캘리포니아 중 ·북부 지방에 적색경보를 발동했다. 아직까지 정확한 화재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아시아경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624 위더스푼 등 美 여배우 '성폭행' 피해 폭로 잇달아 [레벨:10]메뚜기 2017.10.18 84 0
623 대나무 공예의 '끝판왕'... 예술 수준의 곤충 모습 [레벨:10]메뚜기 2017.10.18 55 0
622 ‘IS 수도 락까 함락’ 테러·납치·참수 일삼았던 IS, 물리적 기반 상실 [레벨:10]메뚜기 2017.10.18 49 0
621 고령국가 일본서 벌어지는 ‘햄버거 전쟁’ [김동욱의 일본경제 워치] [레벨:10]메뚜기 2017.10.18 98 0
620 中 19차 당대회 개막…시진핑 "샤오캉 사회 실현" 강조 [레벨:10]메뚜기 2017.10.18 23 0
619 美 보안 심사 오는 26일부터 대폭 강화…출국 수속 2시간 더 걸릴 듯 [레벨:10]메뚜기 2017.10.17 221 0
618 캐나다 흡연 피해 연 14조6천억 원…사망자 4만5천 명 [레벨:10]메뚜기 2017.10.17 55 0
617 화염 휩싸인 차에 여자친구 남기고…홀로 병원 간 美 남성 검거 [레벨:10]메뚜기 2017.10.17 273 0
616 낯선 시한부 환자 소원 위해 ‘유니콘’ 만든 여성 [레벨:10]메뚜기 2017.10.16 194 0
615 최악의 이슬람 폭탄테러…모가디슈 사망자 300명 육박 [레벨:10]메뚜기 2017.10.16 174 0
614 다빈치가 그린 희귀 예수그림 경매에…"1억달러 이상 될듯" [레벨:10]메뚜기 2017.10.12 631 0
613 에이즈 감염자, 고의로 감염시켜도 중범죄로 처벌하지 않아 '충격' [레벨:10]메뚜기 2017.10.12 272 0
» 美 캘리포니아 산불 공식사망자 21명…더 늘어날 듯 [레벨:10]메뚜기 2017.10.12 225 0
611 美 에어비앤비 숙소에서 몰카 발견돼...‘여행객 주의보’ [레벨:10]메뚜기 2017.10.12 348 0
610 한인마켓에 대한 불편한 진실 [3] [레벨:12]id: 차한잔 2017.10.12 688 1
609 한인은 늦어서 안돼!…백인은 늦어도 탑승? [레벨:12]id: 차한잔 2017.10.12 749 1
608 ‘나파 산불’ 악화…최소 17명 사망, 670명 실종 file [레벨:12]id: 차한잔 2017.10.12 70 0
607 [위기의 나파밸리]①'파리의 심판' 주역도 화염 피하지 못해 [레벨:10]메뚜기 2017.10.11 158 0
606 미국 '나파 산불' 충격적 속도…"3초 만에 축구장 하나 불태워" [레벨:10]메뚜기 2017.10.11 146 0
605 [세상에 중국] 성형수술 부기로 신분확인 어려워…공항에서 당황한 여성들 [레벨:10]메뚜기 2017.10.11 260 1
604 추방 무서워 맞아도 신고 못해 [레벨:12]id: 차한잔 2017.10.11 277 0
603 '나파 산불' 충격적 속도…'3초 만에 축구장 하나 불태워' file [레벨:12]id: 차한잔 2017.10.11 120 0
602 뉴요커 “와인스틴, 여배우·배우지망생 등 성폭행” [레벨:12]id: 차한잔 2017.10.11 151 0
601 트럼프, 北겨냥 '단 한가지는 효과있을 것'… file [레벨:12]id: 차한잔 2017.10.09 755 1
600 美유명식당주 "백인의 백인 총격은 사회공헌" 트윗 논란 [1] file [레벨:12]id: 차한잔 2017.10.09 100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