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행 초등교사 징역 6년 확정, 여제자 7명에 38회 '몹쓸 짓'

 

 

초등학교 여학생 7명을 상습적으로 성추행한 담임 교사에 대해 대법원이 징역 6년을 확정했다. 

대법원 1부(주심 김용덕 대법관)은 13세 미만 미성년자들을 강제로 추행한 혐위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로 기소된 강모(36)씨의 상고심에서 징역 6년을 선고한 원심 판결을 확정했다고 13일 밝혔다. 

2심이 명령한 신상정보 공개 6년과 전자발찌 부착 6년도 그대로 선고했다. 

강씨는 2014년 4월~6월 초등학교 5학년 여학생의 신체 주요 부위를 만지는 등 여학생 7명을 41차례에 걸쳐 강제로 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이에 1·2심은 일부 증거가 부족한 범행을 제외하고 38회 범행을 유죄로 판단하고 "피해자들의 나이, 경험, 인지능력을 포함한 수준을 고려할 때 꾸며지지않은 자연스러운 진술로 보인다"라고 이유를 밝혔다. 

재판부는 "보호의 대상이 돼야 할 자신의 학생으로 한 범행은 죄질이 매우 나쁘다. 피해자들이 정신적 고통을 겪었고 보호자는 처벌을 원하고 있다"라며 "처벌받은 전력이 없고 추행의 정도가 크게 무겁지는 않다"며 원심 판단과 동일한 징역 6년을 선고했다. 

한경닷컴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2252 음주운전 교통사고 5년간 12만건↑···10건중 2건 경기도 2017.10.18 [레벨:10]메뚜기 25 0
2251 전기감전사고 절반이 산업현장…7년간 사망자 237명 2017.10.18 [레벨:10]메뚜기 18 0
2250 "최근 4년간 데이트폭력 2만9천건…연인에게 생명 위협도" 2017.10.18 [레벨:10]메뚜기 27 0
2249 청년 체감실업 찬바람…취업자 증가 30만명대 '불안한 회복' 2017.10.18 [레벨:10]메뚜기 25 0
2248 이별통보한 여자친구 찾아가 성폭행한 20대 중형 선고 2017.10.18 [레벨:10]메뚜기 75 0
2247 "최근 4년간 국립대 교수 성범죄 징계 35명…서울대 최다" 2017.10.18 [레벨:10]메뚜기 30 0
2246 8년만에 5·18 암매장지 발굴···옛 광주교도소 현장조사 2017.10.18 [레벨:10]메뚜기 24 0
2245 "中 사드보복 6개월, 방한 동남아 관광객도 줄었다…1.5% 감소" 2017.10.18 [레벨:10]메뚜기 22 0
2244 문무일 "어금니 아빠 사건, 범행 동기 철저 수사" 2017.10.17 [레벨:10]메뚜기 142 1
2243 [완전범죄는 없다] “가출했나 보죠” 남편의 발뺌… 실종 49일째 낙동강서 시신으로 2017.10.17 [레벨:10]메뚜기 150 0
2242 꿈꾸던 공무원 됐는데…왜 삶을 포기했을까 2017.10.17 [레벨:10]메뚜기 193 0
2241 '17살 맘' 이영학 아내, 17년간 어떻게 살았을까 2017.10.16 [레벨:10]메뚜기 1133 0
2240 여중생 실종신고 3시간만에 3분조사…경찰 “대충 돌고왔다” 2017.10.16 [레벨:10]메뚜기 181 0
2239 “몸이라도 팔아…” 폭언 남편 살해 아내 징역 11년형 2017.10.16 [레벨:10]메뚜기 287 1
2238 “몸이라도 팔아…” 폭언 남편 살해 아내 징역 11년형 2017.10.16 [레벨:10]메뚜기 102 0
2237 보은 교통사고, 신호등 없는 교차로서 `쾅`…2명 사망·4명 부상 [1] 2017.10.16 [레벨:10]메뚜기 59 0
2236 유흥업소 종업원 출신 부부 1조원대 도박사이트 운영 2017.10.16 [레벨:10]메뚜기 655 0
2235 고층아파트 감자 투척 범인은 6~9살 아이들… "처벌 제외 대상, 수리비 변상 합의" 2017.10.13 [레벨:10]메뚜기 496 0
» 성추행 초등교사 징역 6년 확정, 여제자 7명에 38회 '몹쓸 짓' 2017.10.13 [레벨:10]메뚜기 420 0
2233 '살아보고 결혼하자'…결혼에도 인턴이 있다? 2017.10.13 [레벨:10]메뚜기 392 0
2232 이영학, 잠든 피해자 하루동안 성추행···깨어나자 살해 [2] 2017.10.13 [레벨:10]메뚜기 756 0
2231 서해순씨 경찰 조사후 귀가···"사회적으로 매장 너무 억울" [2] 2017.10.13 [레벨:10]메뚜기 270 0
2230 “이영학, 딸 친구 성추행 시도하다 반항하자 살해” 2017.10.13 [레벨:10]메뚜기 219 0
2229 "사건 처리 고마워서 술자리 마련했는데…경찰이 성폭행 시도" 2017.10.12 [레벨:10]메뚜기 347 0
2228 경찰, '어금니 아빠' 이영학 얼굴 등 신상정보 공개 결정 2017.10.12 [레벨:10]메뚜기 22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