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 유학생 인종차별 폭행한 영국인 10대 2명 검거돼

 

 

한국인 유학생을 인종 차별해 폭행한 영국인 10대 용의자 2명이 경찰에 체포됐다.

영국 남부 도시 브라이턴을 관할하는 서식스경찰은 20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이 사건과 관련해 브라이턴 인근에 사는 17세와 16세 용의자를 검거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크리스 빌 경감은 "피해자가 인종을 이유로 표적이 된 만큼 이번 사건을 증오 범죄로 다루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이들 용의자는 지난 15일 밤 10시 30분께 브라이턴 중심가에서 현지 한국인 유학생 A씨(20) 얼굴을 샴페인 병으로 가격해 치아 1개가 부러뜨리고 10여 개가 흔들리는 상해를 입혔다.

당시 상황을 담은 동영상을 페이스북에 올린 A씨의 친구 B씨는 "그(가해자)가 내 친구 옆으로 병을 던지면서 상황이 시작됐는데 이유를 묻자 그가 아시아인을 비하하는 말을 했다. 친구가 무시하고 그냥 가려고 했는데도 그는 계속 인종차별적 말과 몸짓을 했다"고 전했다.

이후 말다툼 과정에서 용의자 중 1명이 갑자기 샴페인 병으로 A씨의 얼굴을 가격했다. 당시 현장에는 이들 용의자 2명 이외 다른 영국인 10대 여성 용의자도 있었다.

한편 영국 내무부 자료에 따르면 인종차별에 의한 증오 범죄가 2015년 4만9천419건에서 2016년 6만2천685건으로 27%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런던=연합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639 우리 사랑의 증인은…프로포즈 지켜본 '아기 하마' [레벨:10]메뚜기 2017.10.29 857 0
638 어떤 이는 '꼬치꼬치' 질문…다른 이는 '별일없이 통과' [2] file [레벨:12]id: 차한잔 2017.10.29 738 0
637 불안한 LA한인타운…때리고 부수고 훔친다 file [레벨:12]id: 차한잔 2017.10.29 2400 1
636 캘리포니아주 산불 사망자 42명 추모 행사, 복구엔 수년 걸릴듯 [레벨:10]메뚜기 2017.10.29 466 0
635 H-1B 갱신 까다롭다…"신규 심사 동일 수준" [레벨:12]id: 차한잔 2017.10.29 374 0
634 300일 의식불명 6세 딸…엄마 ‘마지막 인사’ 뒤 일어난 기적 [레벨:10]메뚜기 2017.10.25 2788 6
633 필리핀 카지노서 사채 썼다가 '큰코'…한인 등 외국인 피랍 속출 [레벨:10]메뚜기 2017.10.25 1058 0
632 팁 대신 받은 아인슈타인의 메모 경매액 얼마? 사상 최고가 낙찰 [레벨:10]메뚜기 2017.10.25 1545 4
631 고가도로서 던진 돌에 탑승자 사망…10대 5명 살인죄 기소 file [레벨:12]id: 차한잔 2017.10.25 604 0
630 한인 취업이민 36%‘뚝’ [레벨:12]id: 차한잔 2017.10.25 529 0
629 미국서 이케아 서랍장 넘어져 두살배기 사망…벌써 8번째 [레벨:10]메뚜기 2017.10.21 909 0
» 한국인 유학생 인종차별 폭행한 영국인 10대 2명 검거돼 [레벨:10]메뚜기 2017.10.21 715 0
627 일본, 한국 독도방어부대 창설 추진에 '극히 유감' 항의 [1] [레벨:10]메뚜기 2017.10.20 474 0
626 소말리아 폭탄테러, '민간인 사망' 美공습 보복 가능성 [레벨:10]메뚜기 2017.10.20 342 0
625 日 엄마표 '핼러윈 도시락'…"열어보곤 깜짝" [레벨:10]메뚜기 2017.10.20 1057 1
624 길이 6m 비단뱀이 아이와 노는 애완동물?…베트남 가정에 벌금 [레벨:10]메뚜기 2017.10.19 2402 2
623 어제도 1만5000명 어린이가 질병으로 숨졌다 [레벨:10]메뚜기 2017.10.19 364 0
622 IS 멸망 멀었다…전문가들 '더 치명적 변신' 우려 [레벨:10]메뚜기 2017.10.19 414 0
621 위더스푼 등 美 여배우 '성폭행' 피해 폭로 잇달아 [레벨:10]메뚜기 2017.10.18 1642 1
620 대나무 공예의 '끝판왕'... 예술 수준의 곤충 모습 [레벨:10]메뚜기 2017.10.18 1647 1
619 ‘IS 수도 락까 함락’ 테러·납치·참수 일삼았던 IS, 물리적 기반 상실 [레벨:10]메뚜기 2017.10.18 373 0
618 고령국가 일본서 벌어지는 ‘햄버거 전쟁’ [김동욱의 일본경제 워치] [레벨:10]메뚜기 2017.10.18 1419 1
617 中 19차 당대회 개막…시진핑 "샤오캉 사회 실현" 강조 [레벨:10]메뚜기 2017.10.18 1029 2
616 美 보안 심사 오는 26일부터 대폭 강화…출국 수속 2시간 더 걸릴 듯 [레벨:10]메뚜기 2017.10.17 535 0
615 캐나다 흡연 피해 연 14조6천억 원…사망자 4만5천 명 [레벨:10]메뚜기 2017.10.17 32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