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수·김우빈, 광고료 미지급에 뿔났다 '2억원대 소송'

 

0001003945_001_20171201164622587.jpg?typ

 배우 김우빈, 고수가 광고에이전시 S사와 2억원대 광고모델비 미지급 문제로 법적 다툼인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S사는 2012년 8월께 배우 고수와 모 기업간의 광고 계약을 대행했으나, 2017년 말인 현재까지 1억 2천 5백만원에 해당하는 광고모델료를 지불하지 않고 있다. 

김우빈도 고수와 마찬가지로 광고료를 받지 못했다. S사는 2013년 3월 김우빈과 에이전시 계약을 체결했다. 광고주는 S사에 김우빈의 모델료를 지불했으나 S사는 해당 금액(6천 6백만원)을 배우에게 건네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현재 S사는 두 배우에게 지급할 사측의 재산이 없다는 이유로 모델료 지급을 보류한 상태다. 압류할 재산이 없어 법원 판결의 효과를 보지 못하고 있는 것. 김우빈, 고수는 계약을 이행했음에도, 수 년째 모델료를 지급 받지 못했다.

고수는 12월 다시 S사를 고발할 예정이다. 현재 고문변호사 통해 소송을 준비하고 있다. 김우빈은 우선 추이를 지켜본다는 입장이다.

연예매니지먼트협회(연매협)도 제동을 걸었다. 연매협 특별기구 상벌조정 윤리위원회(연매협 상벌위)는 국내 대부분의 매니지먼트사로 구성된 회원사에 S사를 불량사로 규정, 협업 금지를 요청했다.

상벌위 측은 "S사를 본 위원회에 고발조치한다"며 "상습 임금 체불 불량업체로서 전례를 비추어 볼 때 정상적 요건이 갖추어지지 못한 질서교란 영업행위를 자행하고 있다. 이는 대중문화예술 발전에 근간을 흔드는 불법행위로, 위 문제 해결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또다른 제3의 피해를 막기위해 상벌조정윤리위원회 운영규칙안에 따라 본 협회 회원(사)들에게 협업을 금지한다"고 공지했다.

연매협 상벌위 측은 1일 TV리포트에 "입금 체불은 업계에서 가장 악독한 행위"라며 "연매협이 주도해 S사와의 협업 금지를 이뤄낼 것"이라고 밝혔다.

 

 

[TV리포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942 김래원 ‘흑기사’vs 유승호 ‘로봇’, 오늘 첫방..로코대전 시작 [레벨:10]메뚜기 2017.12.06 240 0
3941 "하정우부터 차태현까지"…찬란한 연기의 神들 [레벨:10]메뚜기 2017.12.05 742 1
3940 가희, 두 아이 엄마 된다 "둘째 임신" [레벨:10]메뚜기 2017.12.05 554 0
3939 뮬란이 된 유역비 최초 공개…싱크로율 100% 비주얼 [레벨:10]메뚜기 2017.12.05 584 1
3938 "토니안♥고준희·김건모♥마야"…핑크빛으로 물든 '미우새' [레벨:10]메뚜기 2017.12.04 991 1
3937 '컴백쇼' 비, 15년 총망라했다…열정에 흠뻑 젖은 90분 [레벨:10]메뚜기 2017.12.04 496 0
3936 송♥송결혼→방탄소년단...2017 연예계 핫키워드10 [레벨:10]메뚜기 2017.12.04 357 0
3935 아이유 측 "세상 모든 '이름'들이 주인공인 무대, 호평 감사" [레벨:10]메뚜기 2017.12.03 408 0
3934 방탄소년단 "'MMA' 5관왕 영광.. 감동 주는 음악 하겠다" [레벨:10]메뚜기 2017.12.03 318 1
3933 김미화 "6년만 방송, 세상 바뀐 것 오늘에야 체감"(이슈를 말한다) [레벨:10]메뚜기 2017.12.03 753 3
3932 산후조리원 측 “박수진 특혜 없었다…시스템 따라 면회 진행” [레벨:10]메뚜기 2017.12.02 926 0
3931 "개그우먼 아니고 모델"…'나혼자' 한혜진, 고민에 빠지다 [레벨:10]메뚜기 2017.12.02 447 0
» 고수·김우빈, 광고료 미지급에 뿔났다 '2억원대 소송' [레벨:10]메뚜기 2017.12.02 489 1
3929 김혜수·유아인·뱅상 카셀 '국가부도의 날' 출연확정 [레벨:10]메뚜기 2017.12.01 356 0
3928 이준 측 "신병교육대 1등 사단장 표창, 8사단 배치" [레벨:10]메뚜기 2017.12.01 232 0
3927 양현석은 어쩌다 이렇게 미운 털이 박혔을까 [1] [레벨:10]메뚜기 2017.12.01 1370 2
3926 [단독인터뷰] 김예령 "손녀 아닌 손자…사위 윤석민, 내년 MVP 되길" [레벨:10]메뚜기 2017.12.01 273 0
3925 김수현, '나이 제한' 특전병 대신 '수색대 자원' [레벨:10]메뚜기 2017.11.30 800 2
3924 박한별 남편은 컨설팅회사 임원..여름부터 결혼준비 [레벨:10]메뚜기 2017.11.30 719 1
3923 유역비, 디즈니 실사영화 ‘뮬란’ 주인공 낙점 [레벨:10]메뚜기 2017.11.30 490 2
3922 전소민, tvN ‘크로스’ 주연확정..데뷔 첫 메디컬드라마 [레벨:10]메뚜기 2017.11.30 351 0
3921 현빈 주연 영화 '꾼' 개봉 8일째 200만명 돌파 [레벨:10]메뚜기 2017.11.29 438 0
3920 "잡혀 사는 게 편해요"..'뭉뜬' 비, 김태희밖에 모르는 아내 바보 [레벨:10]메뚜기 2017.11.29 1190 3
3919 유아인 “시끄럽게 굴어 죄송하다” `애호박` 촉발한 설전 끝내나 [레벨:10]메뚜기 2017.11.29 334 0
3918 소녀시대 태연, 서울 강남서 벤츠 3중 추돌사고…"음주 아닌 운전부주의" [레벨:10]메뚜기 2017.11.29 28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