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정우부터 차태현까지"…찬란한 연기의 神들

2017120601000324800021761_201712050855392017120601000324800021762_201712050855392017120601000324800021763_201712050855392017120601000324800021764_20171205085539

 

 

'신과함께-죄와벌'의 하정우, 차태현, 주지훈, 김향기, 이정재가 '하이컷' 표지를 장식했다.

오는 20일 스크린에 강림하는 '신과함께-죄와벌'은 인간의 죽음 후 저승에서 각기 다른 지옥을 경험한다는 한국적 사후 세계관을 기반으로 하는 작품이다. 영화에 출연하는 역대급 캐스팅 군단이 총출동해 하이컷 카메라 앞에 섰다. 하정우, 차태현, 주지훈, 김향기, 김동욱, 오달수, 임원희, 도경수, 장광, 정해균, 김수안, 이정재, 김해숙 등 연기의 신들이 한 자리에 모여 블럭버스터급 화보를 완성했다.

'신과함께' 화보를 위해 '하이컷' 표지도 2가지 종류로 준비됐다. 이번에 공개된 표지컷은 하정우 차태현 주지훈 김향기 이정재 등 5명으로 구성된 표지컷. 앞서 지난주에는 영화에 출연한 배우 13인이 검은 의상으로 맞춰 입은 단체 표지컷을 공개한 바 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차태현은 캐스팅 전부터 이어진 '신과함께'와의 특별한 인연을 밝히기도. "영화 '사랑하기 때문에' 세트 촬영할 때 '신과함께'를 처음 만났다. 책장에 저승편 하권이 꽂혀 있더라고. 계속 넘기다 보니 재밌어서 상권을 찾으려고 책장을 뒤졌는데 못 찾았다. 그리고 일주일 후 캐스팅 제안이 왔다. '어, 이거 하권에서 본 기억으로는 내가 할 역할은 자홍 밖에 없을 건데' 이랬는데, 아니나 다를까 (김자홍 역할이었다)"라며 웃었다.

극 중 억울한 죽음을 맞이한 육군 장병 수홍 캐릭터를 위해 김동욱은 오히려 쿨하게 연기에 임했다고. "감독님과 얘기를 굉장히 많이 나눴다. 최대한 쿨하게 임하려고 노력했다. 사건에 대한 억울함은 당연히 표현되어야 하는 부분이지만 일정 부분 문제가 해결된 다음부터는 수홍이 스스로가 처한 상황에 연민을 갖지 않았으면 했다"고 말했다.



2017120601000324800021765_20171205085539

 

처음 캐스팅 제안을 받고 크게 웃었다고. "하다 하다 이제 염라야? (웃음) 작품 초반에 다른 역할을 짧게 하기로 부탁받아서 알겠다고 했는데 며칠 있다가 다시 전화가 왔다. '아유~ 이정재 배우가 우정 출연 해주신다고 하는데, 그 역할 말고 다른 것을 부탁드릴게요' 이러더라. 염라대왕으로 바뀌어가지고 우정출연인데 30회나 나왔다"고 말했다.

극 중 김해숙이 맡은 '나태지옥'의 초강대왕은 말대꾸하는 걸 극도로 싫어하는 성격. 이에 대해 김해숙은 "그래도 다 들어는 준다. 한두 번은 참아주는데 계속 말대꾸하면 이제 왕이 기분 나빠지는 거지. 나도 말대꾸하는 거 싫어한다. (웃음) 딸들이 엄마한테 말대꾸 잘하지 않나. 나도 우리 엄마한테 그랬듯이"라며 웃었다.

이번 영화에서 검사 역을 맡은 오달수에게 '흥행 요정'으로서의 공약을 묻자 "(흥행) 요정은 마동석이지. (웃음) 우리나라에서 1, 2편을 찍은 전례가 없다. 어느 정도 자신 있으니까 그렇게 찍은 거 아니겠나. (관객이) 많이 들길 바라야지. 몇 백만 들겠다 이런 거는 감히 말씀 못드리겠다"며 겸손한 웃음을 보였다.

20일 개봉하는 영화 '신과함께-죄와벌' 주연 배우들의 화보는 12월 7일 발간하는 '하이컷' 211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스포츠조선닷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961 엄정화, SBS '가요대전'서 1년만 컴백…선미와 특급 콜라보 new [레벨:10]메뚜기 2017.12.11 2 0
3960 신현수♥조우리, 열애 ing '풋풋 신인 커플' 탄생 new [레벨:10]메뚜기 2017.12.11 0 0
3959 신현수♥조우리, 열애설 "데이트 모습 목격"..소속사 "확인중" new [레벨:10]메뚜기 2017.12.11 0 0
3958 前MBC아나 서현진, 오늘 의사와 비공개 결혼 "행사없이 조용히" [레벨:10]메뚜기 2017.12.09 918 0
3957 김소연♥이상우, 일상도 예쁜 6개월차 신혼부부 [레벨:10]메뚜기 2017.12.09 977 1
3956 ‘나혼자산다’ 비에게 물었다 “결혼하니까 좋아?” [레벨:10]메뚜기 2017.12.09 503 0
3955 이지아, ‘나의 아저씨’로 드라마 복귀…이선균 아내 [레벨:10]메뚜기 2017.12.09 550 0
3954 현빈-강소라, 1년 만에 결별…"좋은 선후배로 남기로" [레벨:10]메뚜기 2017.12.08 1049 0
3953 ‘한류스타 커플’ 현빈-강소라, 1년만에 결별 [레벨:10]메뚜기 2017.12.08 375 0
3952 '공황장애' 정형돈이 공감한 '예비 공황' 씨엘(ft.이중생활) [레벨:10]메뚜기 2017.12.08 281 0
3951 [인터뷰①] 정용화 "가장 좋았던 프랑스 몽생미셸, 결혼하고 또 갈래요" [레벨:10]메뚜기 2017.12.08 375 0
3950 민효린 "남자친구 태양, 가장 힘이 되는 사람..고마워"(인터뷰) [레벨:10]메뚜기 2017.12.08 478 0
3949 'KBS 연예대상' 결국 못 본다..올해 개최 무산 [레벨:10]메뚜기 2017.12.08 368 0
3948 류승범, 어떻게 지내나 했더니…배정남이 공개한 근황 [레벨:10]메뚜기 2017.12.07 753 0
3947 "피는 못 속여"..소유진♥백종원, 판박이 가족 [레벨:10]메뚜기 2017.12.07 1210 1
3946 "아내 제안에 스몰웨딩"…'뭉뜬' 비♥김태희, 개념부부 [레벨:10]메뚜기 2017.12.06 898 1
3945 윤계상 측 "악성루머 유포자 형사고소, 세금 다 냈다"(공식) [레벨:10]메뚜기 2017.12.06 397 0
3944 한지혜, KBS 새 주말극으로 3년만에 컴백 [레벨:10]메뚜기 2017.12.06 637 0
3943 [인터뷰] 윤현민 "연인 백진희와 잘 만나고 있어, 서로 응원" [레벨:10]메뚜기 2017.12.06 389 1
3942 김래원 ‘흑기사’vs 유승호 ‘로봇’, 오늘 첫방..로코대전 시작 [레벨:10]메뚜기 2017.12.06 222 0
» "하정우부터 차태현까지"…찬란한 연기의 神들 [레벨:10]메뚜기 2017.12.05 669 1
3940 가희, 두 아이 엄마 된다 "둘째 임신" [레벨:10]메뚜기 2017.12.05 534 0
3939 뮬란이 된 유역비 최초 공개…싱크로율 100% 비주얼 [레벨:10]메뚜기 2017.12.05 502 1
3938 "토니안♥고준희·김건모♥마야"…핑크빛으로 물든 '미우새' [레벨:10]메뚜기 2017.12.04 909 1
3937 '컴백쇼' 비, 15년 총망라했다…열정에 흠뻑 젖은 90분 [레벨:10]메뚜기 2017.12.04 478 0
 뉴스 조회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