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용인 일가족 살해범' 김성관 얼굴 공개 결정

 

 

"범행 수법 잔인하고 피해 중대해"

재가한 어머니 일가족을 살해하고 뉴질랜드로 도피한 지 80일 만에 국내 송환된 김성관(35)씨의 얼굴 등 신상정보가 공개된다.



111.jpg

 

 

 

경찰서 나오는 용인 일가족 살해범
(용인=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재가한 어머니의 일가족을 살해하고 뉴질랜드로 도피했다 국내로 송환된 피의자 김모 씨가 구속영장 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13일 오후 경기도 용인시 용인동부경찰서에서 나오고 있다. 경찰은 전날 김씨에 대해 강도살인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이 지난 12일 나원오 형사과장을 위원장으로 한 신상공개결정위원회를 열어 김씨가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에서 영장을 발부받으면 얼굴과 실명을 공개하기로 결정한 데 따른 것이다. 

수원지법 조영은 영장전담판사는 13일 오후 6시께 강도살인 등 혐의로 김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조 판사는 "증거 인멸 및 도주 우려가 있다"며 영장 발부 사유를 설명했다.

김성관씨는 지난해 10월 21일 모친 A(당시 55세)씨와 이부(異父) 동생 B(당시 14세)군, 계부 C(당시 57세)씨를 흉기로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범행 당일 모친의 계좌에서 1억2천여만원을 빼낸 김씨는 범행 이틀 뒤 아내 정모(33)씨와 2세·7개월 된 두 딸을 데리고 뉴질랜드로 도피했지만, 2년여 전 뉴질랜드에서 저지른 절도 사건 피의자로 현지 당국에 붙잡혔다.

도피 80일 만인 지난 11일 강제송환된 김씨는 경찰 조사에서 "말다툼 중 우발적으로 범행했고, 아내는 (범행에) 가담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이날 김성관이 구속됨에 따라 신상정보도 공개되면서, 경찰은 앞으로 진행될 현장검증 등에 통상 피의자들에게 제공하던 마스크와 모자를 김씨에게는 제공하지 않을 계획이다. 

이날 오전 영장실질심사를 받으러 가기 전 용인동부경찰서에서 모습을 드러낸 김씨는 야구모자와 후드티를 덮어쓰고 마스크로 얼굴을 완전히 가린 상태였다. 

경찰 관계자는 "자신의 친모와 어린 동생 등을 흉기로 살해하는 등 수법이 잔인하고 범행으로 인한 피해가 중대하다"며 "김씨의 범죄로 사회적 파장이 예상되는 등 그의 신상을 공개하는 것이 공공의 이익에 부합한다고 봤다"고 신상정보 결정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추후 조사에서 김씨의 계획범죄와 아내의 공모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추궁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현행 '특정강력범죄의 처벌에 관한 특례법'은 살인, 성범죄, 약취·유인, 강도, 폭력 등 특정강력범죄 사건이 발생하면 수사기관이 요건을 따져 피의자 얼굴과 이름, 나이 등 신상정보를 공개할 수 있도록 한다.

피의자 신상을 공개하려면 ▲ 범행 수단 잔인함과 중대한 피해 발생 ▲ 피의자가 죄를 범했다고 믿을 만한 증거 충분 ▲ 국민 알 권리 보장과 재범 방지, 범죄 예방 등 공공 이익을 위한 필요 등 요건을 모두 갖춰야 한다.

피의자 신상정보 공개 사례로는 2016년 서울 수락산 등산객 살인사건 피의자 김학봉, 같은 해 경기도 안산 대부도 토막살인사건 피의자 조성호, 지난해 경남 창원 골프연습장 주부 납치·살인사건 피의자 심천우·강정임, 딸 친구 살해 및 시신유기 '어금니 아빠' 이영학 등이 있다.

 

 

(수원=연합뉴스)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303 부산서 혼자 살던 50대男 숨진지 20여일만에 발견 2018.01.19 메뚜기 787 0
302 60세 이후에도 국민연금 계속 내는 가입자 35만명 육박 2018.01.19 메뚜기 396 1
301 시세 폭락에 대박꿈 와르르… 패닉에 빠진 2030세대 [1] 2018.01.19 메뚜기 564 1
300 두피에 미세먼지 쌓이니 머리 꼭 감아야… 생리식염수로 코 세척도 좋아요 2018.01.19 메뚜기 283 0
299 일본서 '야광구름' 관측 …로켓 발사 영향인 듯 2018.01.19 메뚜기 273 0
298 세금안내고 강남 아파트 물려받은 금수저들, 증여세 수억원 '철퇴' 2018.01.18 메뚜기 595 0
297 '종교에 빠진 딸' 제압하다 질식사시킨 50대 부부 2018.01.18 메뚜기 443 0
296 호프집 여주인 살인범, 1심서 무기징역…16년만에 단죄 2018.01.18 메뚜기 155 0
295 헐값에 내놓은 그림 알고보니 렘브란트 진품.. 11억원에 팔려 2018.01.18 메뚜기 399 0
294 "정려원부터 임창정·정상훈까지"…'게이트' 2차 포스터 [1] 2018.01.17 메뚜기 540 0
293 "엄마 쏙 빼닮았네"…박솔미, 붕어빵 두 딸과 달콤한 시간 2018.01.17 메뚜기 709 0
292 가상화폐값 열흘새 ‘반토막’… 투자자 “억대 날렸다” 비명 2018.01.17 메뚜기 312 0
291 고준희양, 숱한 폭행에 숨졌을 가능성…국과수 부검 결과 2018.01.17 메뚜기 484 0
290 8개월 아들 때려 숨지게 한 엄마 구속…"도주 우려" 2018.01.17 메뚜기 180 0
289 제주 어린이집 68명 식중독 증세…이틀간 휴원 2018.01.17 메뚜기 64 0
288 "가상화폐 실명제 차질없이 추진" 정부 방침에 시중은행 '신중' 2018.01.15 메뚜기 304 0
287 "병원 때문에 아이가 죽었습니다"…1인시위 父 벌금형 2018.01.15 메뚜기 423 0
286 괴한, 여자화장실서 20대 알바생 폭행…두개골 골절 2018.01.15 메뚜기 469 1
285 홍콩 여행중 가족 살해 한국인, 사업실패 비관한 듯 2018.01.15 메뚜기 681 0
284 여고생 협박해 3년 동안 성관계 맺은 학원장 영장 [1] 2018.01.15 메뚜기 468 1
283 울면서 발버둥 치는데···13살 여친 강간한 청소년 실형 2018.01.14 메뚜기 1457 1
» 경찰 '용인 일가족 살해범' 김성관 얼굴 공개 결정 file 2018.01.14 메뚜기 638 1
281 출산장려금 2천만원 시대…"효과 있다"vs"먹튀만 양산" 2018.01.14 메뚜기 299 1
280 2명 공간을 3명이 쓰는데 교도소에 ‘낭만’은 무슨 2018.01.14 메뚜기 344 0
279 가상화폐 거래 가상계좌 실명전환 거부하면 과태료 낸다 2018.01.14 메뚜기 112 0
 뉴스 조회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