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망 47명' 세종병원 이사장·병원장 등 3명 체포

 

 

 

안전 의무 소홀히 해 대형 참사 초래 혐의…곧 구속영장 신청 여부 결정

 경찰이 화재로 192명의 사상자가 난 경남 밀양 세종병원을 운영하는 의료법인 이사장과 병원장 등 3명을 체포했다.



AKR20180208060052052_01_i_20180208105011(밀양=연합뉴스) 지난달 26일 경남 밀양 세종병원 옆 건물 현장상황실에서 의료법인 효성의료재단 이사장 손모(56·왼쪽) 씨와 석모(54) 병원장이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18.1.26

경찰은 의료법인 효성의료재단 이사장 손모(56)·세종병원 원장 석모(54)·세종병원 총무과장 김모(38·소방안전관리자) 씨 등 3명을 체포해 수사 중이라고 8일 밝혔다.

경찰은 전날인 7일 오후 3명에 대한 체포영장을 법원으로부터 발부 받아 이날 오전 이들의 신병을 확보했다.

이들은 소방·건축 등 부문에서 각종 안전 의무를 소홀히 해 화재가 초대형 참사로 이어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세종병원 불법 증·개축, 비상발전기 미가동뿐만 아니라 소방훈련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점 등이 화재 피해를 키운 것으로 보고 있다.

이들은 앞선 경찰 조사에서는 각자 맡은 의무를 다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조사를 추가로 진행한 뒤 이들에 대해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경찰 측은 "조사를 더 진행한 다음 다음주 초 중간수사 사항을 브리핑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경찰은 앞서 이들을 업무상 과실치사상 등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출국금지한 바 있다.

사고 발생 나흘째인 지난달 29일에는 세종병원 내부 각종 자료와 이사장 자택 등 11곳에서 압수수색을 벌였다.

지난달 26일 오전 7시 32분께 밀양 세종병원 1층 응급실 내 탕비실 천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로 현재까지 사망자 47명, 부상자 145명 등 엄청난 인명피해가 났다.

 

 

(밀양=연합뉴스)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369 한국인 여대생 호주서 ‘100억대 마약사건’ 혐의 체포 [1] 2018.02.12 메뚜기 953 0
368 50대 교수 결혼 숨기고 여대생과 부적절 관계…학교가 고발 [1] 2018.02.12 메뚜기 599 0
367 제주, 게스트하우스 투숙 20대 여성 숨진 채 발견 2018.02.12 메뚜기 238 0
366 "포항 지형 쑥 꺼져...더 큰 지진 발생할 수도?" [5] 2018.02.12 메뚜기 139 0
365 포항 4.6 지진 피해 신고 갈수록 늘어…공공시설 0→54건 [1] 2018.02.12 메뚜기 49 0
364 "20년간 방사선사 근무하다 백혈병…업무상 재해" 2018.02.11 메뚜기 318 1
363 “죄질 나쁘지만 피해자 처벌 원치 않아” 여고생 제자 성추행 혐의 교사 집유 [1] 2018.02.11 메뚜기 167 0
362 포항 북구서 규모 4.6 지진…석달만에 4.0대 여진에 시민 대피 [3] 2018.02.11 메뚜기 129 0
361 "우리가 제일 멋져" 올림픽 선수단 패션 베스트 7 2018.02.11 메뚜기 371 1
360 [강찬수의 에코파일] 바나나가 멸종위기에 처한 이유는 2018.02.10 메뚜기 434 0
359 초등생 형제 목숨 앗아간 가스누출 사고… 연통 빠져있었다 2018.02.10 메뚜기 223 0
358 피해자가 비난받는 유일한 범죄 '성폭력' 2018.02.10 메뚜기 116 0
357 클럽서 만난 여성 성폭행·못내리게 차량 질주 50대 집행유예 2018.02.10 메뚜기 217 0
356 “설 대목인데… 손님 발길은 뜸하고 굴착기 소음만” 2018.02.10 메뚜기 157 0
355 [Why] 나도 당했다, 친했던 언니한테… 2018.02.10 메뚜기 311 2
354 "깊이 반성"..정석원, 마약 투약 체포→석방..백지영 향한 응원 물결 2018.02.10 메뚜기 114 0
353 정석원, 코카인‧필로폰 등 투약 시인…귀가 조치 [1] 2018.02.09 메뚜기 733 0
352 충남 천안 산란계 농장, 고병원성 AI 확진…살처분 총 330만마리 2018.02.09 메뚜기 36 0
351 작년 설·추석 열차 75만석 빈자리 운행…무슨 일이 2018.02.09 메뚜기 140 0
» '사망 47명' 세종병원 이사장·병원장 등 3명 체포 [2] 2018.02.08 메뚜기 421 0
349 '12세 소녀 추행' 前 외교관 항소심서 감형…징역 2년6월 2018.02.08 메뚜기 327 0
348 'MB아들 마약의혹 제기' 고영태·박헌영 5000만원 배상 2018.02.08 메뚜기 486 1
347 "원심 판결 유지"..이현주 감독, 2심서도 징역 2년·집행유예 3년 2018.02.07 메뚜기 412 0
346 '한국의 멋' 선 보인다…인천공항 2터미널 전통문화센터 개관 2018.02.07 메뚜기 323 2
345 또… ‘가상화폐 투자 실패’ 비관 30代 목숨 끊어 2018.02.07 메뚜기 35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