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천안 산란계 농장, 고병원성 AI 확진…살처분 총 330만마리

 

 

충남 천안에 있는 산란계(계란을 생산하는 닭) 농가에서 검출된 조류인플루엔자(AI)가 고병원성으로 확진됐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8일 의심 신고가 들어온 천안 소재 2만1천 마리 규모 산란계 농가에 대한 농림축산검역본부 최종 정밀검사 결과 고병원성 H5N6형 AI로 확진됐다고 9일 밝혔다.

이로써 지난해 11월 17일 전북 고창에서 고병원성 AI가 처음 발생한 이후 올겨울 고병원성 AI 발생 농가는 총 18곳으로 늘었다. 

이 중 충남에서 발생한 건은 지난 5일 확진 판정을 받은 당진 종계농가에 이어 이번 천안 농장까지 총 2건이다.

발생 농장에서 사육하던 가금류 및 예방 차원에서 매몰된 가금류는 총 90개 농가, 330만2천 마리로 늘었다.

AKR20180209175000030_01_i_20180209191008[연합뉴스 자료사진]


방역당국은 앞서 전날 천안 농가에서 AI 항원이 확인된 직후 충남도와 세종시 전역, 경기도 일부 지역에 대해 일시 이동중지 명령을 24시간 동안 발령한 바 있다.

아울러 천안 농장을 출입한 차량이 경기도 내 일부 농가를 드나든 정황이 확인되는 등 역학 관계가 파악된 농가에 대해 긴급 검사를 진행 중이다.

 

 

(서울=연합뉴스)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361 "우리가 제일 멋져" 올림픽 선수단 패션 베스트 7 2018.02.11 메뚜기 363 1
360 [강찬수의 에코파일] 바나나가 멸종위기에 처한 이유는 2018.02.10 메뚜기 431 0
359 초등생 형제 목숨 앗아간 가스누출 사고… 연통 빠져있었다 2018.02.10 메뚜기 220 0
358 피해자가 비난받는 유일한 범죄 '성폭력' 2018.02.10 메뚜기 114 0
357 클럽서 만난 여성 성폭행·못내리게 차량 질주 50대 집행유예 2018.02.10 메뚜기 214 0
356 “설 대목인데… 손님 발길은 뜸하고 굴착기 소음만” 2018.02.10 메뚜기 155 0
355 [Why] 나도 당했다, 친했던 언니한테… 2018.02.10 메뚜기 307 2
354 "깊이 반성"..정석원, 마약 투약 체포→석방..백지영 향한 응원 물결 2018.02.10 메뚜기 110 0
353 정석원, 코카인‧필로폰 등 투약 시인…귀가 조치 [1] 2018.02.09 메뚜기 731 0
» 충남 천안 산란계 농장, 고병원성 AI 확진…살처분 총 330만마리 2018.02.09 메뚜기 34 0
351 작년 설·추석 열차 75만석 빈자리 운행…무슨 일이 2018.02.09 메뚜기 138 0
350 '사망 47명' 세종병원 이사장·병원장 등 3명 체포 [2] 2018.02.08 메뚜기 418 0
349 '12세 소녀 추행' 前 외교관 항소심서 감형…징역 2년6월 2018.02.08 메뚜기 325 0
348 'MB아들 마약의혹 제기' 고영태·박헌영 5000만원 배상 2018.02.08 메뚜기 482 1
347 "원심 판결 유지"..이현주 감독, 2심서도 징역 2년·집행유예 3년 2018.02.07 메뚜기 410 0
346 '한국의 멋' 선 보인다…인천공항 2터미널 전통문화센터 개관 2018.02.07 메뚜기 320 2
345 또… ‘가상화폐 투자 실패’ 비관 30代 목숨 끊어 2018.02.07 메뚜기 354 0
344 대만 강진에 호텔 등 4채 붕괴…수십명 매몰…피해 확대 우려 [3] 2018.02.07 메뚜기 341 0
343 아버지가 숨겨둔 현금 1억8천만원 훔친 철없는 아들…처벌은 [1] 2018.02.07 메뚜기 641 1
342 왜 女앵커는 젊고 예뻐야 하나요? [1] 2018.02.05 메뚜기 679 0
341 “노력해도 결과 보장 안되는 사회…시험이라도 있어야” [2] 2018.02.05 메뚜기 229 1
340 '고양이 시끄럽다' 이웃집에 불 지른 60대 체포 2018.02.04 메뚜기 324 1
339 [청년취업비상] 5년간 10조원 쏟아부었지만…청년실업 역대최고 2018.02.04 메뚜기 210 1
338 암에 잘 걸리는 체질?… 가족력보다는 흡연-짠 음식이 더 위험 [2] 2018.02.03 메뚜기 902 1
337 신촌세브란스 화재 400명 긴급대피…일부 환자 연기흡입 2018.02.03 메뚜기 253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