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텔서 키운 대마 암호화폐 받고 팔아…과자 만들어 먹기도

 

 

 

 

닉네임 '서울킹' 등 3명 구속기소…1억2000만원 상당 판매
한식조리사 자격증 갖고 쿠키 제조도

 

0003376839_001_20180517120026720.jpg?typ

도심 오피스텔에서 재배 중인 대마.(서울중앙지검 제공)© News1

 

 


도심의 주거용 오피스텔에서 대마를 재배해 1억2000만원 상당을 판매해온 일당이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 강력부(부장검사 박재억)는 다량의 대마를 재배하고 암호화폐(가상화폐)를 결제수단으로 판매해온 A씨(36) 등 3명을 17일 구속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A씨 일당은 2017년 11월부터 최근까지 경기 고양시의 주거용 오피스텔에서 대마 약 300주를 재배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클론방식(성숙한 식물의 줄기와 잎 일부를 떼어 물에 넣으면 줄기가 내려오는데 이를 생육시키는 방식)의 수경재배로 대마를 대량생산했다. 45평 규모 오피스텔 공간을 생육실과 건조실 등으로 구분했고 내부 벽면을 은박 단열재로 차폐하고, 자동 타이머 기능의 LED 조명·커튼·펌프 등 전문적인 재배시설을 설치했다. 

이들은 SNS에 '서울킹'이라는 이름으로 230여회 광고해 88회에 걸쳐 총 813g, 약 1억2000만원 상당의 대마를 판매했다. 

매수자들과는 스마트폰 채팅으로만 연락하고, 암호화폐를 결제수단으로 이용해 수사기관의 추적을 피하는 치밀함을 보이기도 했다.

이들은 대마를 수시로 흡연한 혐의도 받는다. 한식조리사 자격증을 보유한 A씨는 재배한 대마로 대마쿠키를 만들었고, 공범인 B씨(38)가 이를 먹기도 한 것으로 조사됐다. 대마쿠키를 판매하지는 않았다. 

검찰은 오피스텔에서 재배 중인 대마 약 300주 및 수확해 보관 중이던 대마, 대마쿠키 등 약 1㎏을 압수했다. 또한 A씨 일당의 재산에 대해 환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범죄수익환수부에 범죄수익 환수를 의뢰했다.

검찰 관계자는 "날로 지능화되는 마약류 범죄를 과학적 수사기법으로 철저히 추적해 엄정 처벌하고 범죄수익을 환수함으로써 불법을 통해서는 돈이 아니라 형벌만 남는다는 것을 명확히 하겠다"고 밝혔다.

 

 

(서울=뉴스1)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509 무단횡단사고 운전자 처벌 논란…"보행자 책임" VS "방어운전해야" 2018.05.23 메뚜기 77 0
508 "신생아 100명중 5.6명 '선천성 기형'…6년새 1.6배↑" 2018.05.23 메뚜기 69 0
507 ‘사회적 난임’을 만드는 사회 2018.05.23 메뚜기 49 0
506 “조양호 부부, 대한항공 회사 경비를 집 노예로 부렸다” 2018.05.23 메뚜기 234 1
505 유치원 버스 참사 아픔 딛고…中 웨이하이 한국학교 개교 2018.05.23 메뚜기 61 0
504 한상균 가석방 출소…"다시 머리띠 동여맨다" 2018.05.21 메뚜기 383 0
503 경찰청장 "전두환-노태우 경비인력 내년까지 모두 철수" 2018.05.21 메뚜기 297 2
502 인천항 대형 차량운반선에 불…선원 28명 긴급대피 2018.05.21 메뚜기 93 0
501 '성매매 미끼' 남성 모텔 유인 지갑 턴 20대女 징역형 2018.05.21 메뚜기 95 1
500 [사연뉴스] 남편이 친정엄마를 ‘장모’라고 불러도 되나요? 2018.05.21 메뚜기 354 2
499 유부녀가 '남사친' 있는게 욕 먹을 일인가요 2018.05.20 메뚜기 634 1
498 110명 죽은 쿠바사고기, 안전문제로 착륙금지 등 징계받은 적 있어 2018.05.20 메뚜기 226 1
497 제주 보육교사 살인 피의자 석방…수사 '동력' 잃나 2018.05.20 메뚜기 112 2
496 대졸 취준생 7명중 1명 "취업 스트레스로 자살 충동 경험" 2018.05.20 메뚜기 64 0
495 유흥업소 성폭행 피해자의 눈물 …"미투운동 보며 답답" 2018.05.20 메뚜기 185 0
494 ‘레이싱 모델’ 류지혜 “노출 강요 합정 스튜디오 실장 달라” 2018.05.20 메뚜기 250 0
493 116명 태운 쿠바 항공기 추락, 한국인 피해 확인 중 2018.05.19 메뚜기 310 0
492 고속도로 공사 중 근로자 4명 추락…"모두 사망 추정" 2018.05.19 메뚜기 80 0
491 커피숍 남녀 손님 앞에서 바지 내린 40대 신고자도 폭행 2018.05.19 메뚜기 221 2
490 여고생 신부-시민군 신랑, 망월묘역에서 부부가 됐다 2018.05.18 메뚜기 637 3
489 서울 폭우로 잠수교 보행자·차량 통제…비 피해 잇달아 2018.05.18 메뚜기 136 0
488 65세이상 노인 10명중 1명 고기 일주일에 한번 먹기 힘들어 2018.05.18 메뚜기 310 1
487 혐의 숨기고 1달 넘게 ‘뮤뱅’ 진행한 이서원 2018.05.17 메뚜기 695 0
486 땅주인 몰래 폐기물 4만t 불법 투기..조폭 등 40명 검거 2018.05.17 메뚜기 144 0
» 오피스텔서 키운 대마 암호화폐 받고 팔아…과자 만들어 먹기도 2018.05.17 메뚜기 15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