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 안자서"…세살 원아 화장실 데려가 뺨 때린 어린이집 교사

 

 

잠을 자지 않는다는 이유로 누워있던 3살배기 원생의 엉덩이를 때리고 화장실로 데려가 뺨을 때린 어린이집 교사가 항소심에서도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대전지법 제2형사부(재판장 박병찬)는 이 같은 혐의(아동학대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 위반)로 기소된 어린이집 교사 A씨(49·여)에게 원심과 같은 벌금 500만 원을 선고했다고 12일 밝혔다.

A씨는 2016년 11월 11일 오후 1시40분께 대전의 한 어린이집에서 B양(3.여)이 잠을 자지 않는다는 이유로 엉덩이를 3회 때린 후 화장실로 데려가 손으로 B양의 뺨을 1회 때린 혐의로 기소됐다.

항소심 재판부는 "B양의 엉덩이를 3회 때린 사실은 있으나, 뺨을 때리지 않았다"는 A씨의 주장에 대해 "피해자가 실제로 발생하지 않은 일에 관해 구체적인 진술을 하는 점 등에 비춰 상상과 현실을 혼동하거나 기억내용의 출처를 제대로 인식하지 못해 신빙성이 부족하다"며 받아들이지 않았다.

재판부는 "당심에서 새롭게 양형에 참작할 만한 특별한 정상이나 사정변경이 없는 점, 이밖에 피고인의 나이, 성행, 가족관계, 범행의 동기와 경위, 범행 후의 정황 등 이 사건 기록과 변론에 나타난 모든 양형요소를 종합해보면 원심이 피고인에게 선고한 형이 너무 무겁거나 가벼워서 부당하다고 할 수는 없다"며 "피고인과 검찰의 항소를 모두 기각했다"고 밝혔다.

 

 

(대전ㆍ충남=뉴스1)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인기글 조재현 "오늘(21일) 오후 서울중앙지검에 공갈미수 고소, 기자회견도 고려 중" 2018.06.21 메뚜기 575 2
인기글 70대 식당 여주인 넘어뜨려 숨지게 한 40대 2심도 집유 2018.06.21 메뚜기 196 3
637 성관계 거부하자 마구 때리고 숨지게 한 30대 징역 25년 2018.05.13 메뚜기 778 6
636 “내시경 받다 식물인간, 의료진에 100% 책임” 이례적 판결 2018.06.15 메뚜기 470 5
635 故 장자연 문건 다시 보니 '끔찍', "밤새 마약하고 밀실에 가둔채 성폭행" 인간 맞나 2018.06.05 메뚜기 695 5
634 ‘조현민보다 더한 이명희’… 정신과 의사들이 본 ‘엄마와 딸’ 2018.04.26 메뚜기 806 5
633 김흥국, 자택서 아내 폭행으로 입건…경찰 “쌍방 폭행이라 진술” 2018.04.25 메뚜기 953 5
632 초콜릿 훔친 7살 사진 초등학교 앞 편의점에 붙인 주인 2018.04.16 메뚜기 696 5
631 강남 피부과 '집단패혈증' 환자 7명 중환자실서 치료 2018.05.09 메뚜기 337 4
630 첫방부터 불쾌.. 아이돌 연습생 두번 죽인 양현석의 '갑질' 2018.05.05 메뚜기 863 4
629 제자와 성관계 초등 여교사 2심도 실형…항소 기각 2018.04.18 메뚜기 898 4
628 영화 한 편이 부른 중국발 쓰레기 패닉 … 고철·폐지·폐가전품까지 번진다 2018.04.07 메뚜기 409 4
627 "개 나고 사람 났냐" 뿔난 시민들…개 물림 사고 대책은? [3] 2017.10.22 메뚜기 3841 4
626 70대 식당 여주인 넘어뜨려 숨지게 한 40대 2심도 집유 2018.06.21 메뚜기 196 3
625 "다리 벌려봐"···개념없는 손님에 쩔쩔 매는 승무원 왜? 2018.06.16 메뚜기 695 3
624 병원비 미납 암환자 벤치에 놓고 떠난 종합병원 도덕성 논란 2018.06.14 메뚜기 582 3
623 10개월 젖먹이 학대한 40대 무죄…"몰래 한 녹음 증거 인정 안돼" 2018.06.13 메뚜기 448 3
622 성관계 요구·행패 '이웃형' 살해 40대 항소심도 징역7년 2018.06.13 메뚜기 455 3
621 [전일야화] '마이웨이' 160억 빚 송대관, 그러나 이혼은 없다 2018.06.08 메뚜기 425 3
620 “도서관 다녀온다”던 20대 공시생, 수원서 일주일째 실종 2018.06.06 메뚜기 299 3
619 산부인과 갔다가 충격 '이상한 나라의 시어머니' 2018.05.26 메뚜기 599 3
618 여고생 신부-시민군 신랑, 망월묘역에서 부부가 됐다 2018.05.18 메뚜기 655 3
617 “한진가 5남매 해외 상속재산 상속세 납부 시작” 2018.05.16 메뚜기 702 3
616 경찰, 가수 김흥국 성폭행 무혐의 결론…혐의없음으로 검찰 송치 2018.05.08 메뚜기 384 3
615 중학생 딸이 교실서 ‘실례’했는데… 학부모 공분한 사연 2018.05.07 메뚜기 518 3
614 '신도 상습 성폭행' 이재록 목사 구속…"범죄 혐의 소명" 2018.05.04 메뚜기 281 3
613 물벼락 갑질’ 조현민 끝까지 아니라고? “폭행 고의 있었는지 캐물어 혐의점 규명” 15시간 조사 끝 2018.05.02 메뚜기 435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