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 남친 휴대폰에 ‘여성 몰카’…문제 지적에 욕설·협박

 

 

술집 종업원 일하며 만난 고객
여자친구 추궁하자 ‘만취 난동’
데이트 폭력 등 혐의 경찰고발


술집에서 종업원으로 일하며 여성 손님들의 나체 사진을 찍고 동료 직원들과 공유한 대학생이 교제중이던 여자 친구의 신고로 경찰 조사를 받게 됐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서울의 한 사립대학 법학과 조교인 박모(25) 씨에 대한 고발장을 접수해 성폭력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카메라 등 이용 촬영)로 조사를 진행중이라고 25일 밝혔다.

서울의 한 유명 사립대학 법학과에서 조교로 활동한 박 씨는 최근 자신의 여자친구 A씨로부터 경찰 고발을 당했다. 박 씨가 주점에서 일하며 만난 여성 고객들의 나체 사진과 함께 이를 험담하는 내용의 글을 같은 종업원들과 공유해왔기 때문이었다.

시작은 우연히 A씨가 보게 된 박 씨의 휴대전화 메신저 내용이었다. 휴대전화 안에는 여성들의 나체 사진과 함께 박 씨가 여성들을 험담하는 내용이 그대로 있었다. 함께 일하던 지인들과 사진 속 여성의 외모를 두고 “가슴은 성형수술을 했네. 꿀이다” 등의 품평을 하는 내용도 있었다. A씨가 메신저 속 나체 사진에 대해 추궁하자 박 씨는 “종업원으로 일하며 만난 고객들 사진”이라고 털어놨다.

A씨가 메신저 내용을 확보해 이를 경찰에 신고하겠다고 하자 박 씨는 협박을 하기 시작했다. 만취 상태로 A씨의 집에서 난동을 부리고 욕설까지 하는 일이 반복됐다. 집까지 찾아와 난동을 부리는 일이 계속되자 A씨는 결국 데이트 폭력 혐의를 추가해 경찰에 박 씨를 고발했다. 

고발장을 접수한 경찰은 “A씨의 고발장을 접수해 사실 관계를 파악하는 중”이라며 “최근 고발인 조사를 마치고 피고발인에 대한 소환 조사 일정을 조율 중”이라고 설명했다.

재학생의 몰카 촬영 논란과 함께 데이트 폭력 혐의까지 제기되자 학교와 학생회 측도 박 씨를 불러 사실 관계를 묻는 등 자체적으로 진상 조사에 나섰다. 한 학교 관계자는 “논란에 대해서는 알고 있었다”며 “경찰 수사 결과를 지켜봐야 후속 조치 등을 논의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경찰 수사가 진행되고 있지만, 그 동안 박 씨로부터 협박을 받은 A씨는 2차 피해 탓에 정신과 진료까지 받고 있다. 고발장을 제출한 A씨는 헤럴드경제와의 통화에서 “박 씨가 한밤중 만취 상태로 집을 찾아와 문 앞을 지키며 ‘일을 키우지 말라’는 등의 위협 발언을 반복해 충격을 받아 정신과 진료를 받고 있다”며 “그럼에도 피해자들의 추가 피해를 막으려고 경찰 고발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헤럴드경제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651 갓 태어난 아기 살해해 버린 40대…응급실 갔다가 긴급체포 2018.06.26 메뚜기 323 0
650 김포공항서 대한항공-아시아나기 충돌…기체 일부 손상 2018.06.26 메뚜기 216 0
649 강진 여고생 살인 '완전범죄' 꿈꿨나…계획범행 정황 2018.06.26 메뚜기 386 0
» 대학생 남친 휴대폰에 ‘여성 몰카’…문제 지적에 욕설·협박 2018.06.25 메뚜기 267 1
647 잠자던 남편 성기 절단 아내 2심서 집유…남편 선처 요청 감안 file 2018.06.24 메뚜기 938 5
646 강진 여고생 실종 9일째 '오리무중'…849명 집중수색 2018.06.24 메뚜기 132 1
645 세계는 빨대와의 전쟁 중인데…소비 최고 한국은 무방비 2018.06.24 메뚜기 348 1
644 강진 여고생 실종 8일째…프로파일러가 분석한 용의자 심리는? 2018.06.24 메뚜기 168 1
643 "장윤정 어머니 사기로 구속. 4억 중 2억은 남동생이 갚아줘" 2018.06.24 메뚜기 532 4
642 대구 수돗물 안심하고 먹어도 된다? 과도한 공포심에 결국 ‘생수 대란’ 2018.06.23 메뚜기 169 1
641 제주서 감귤 과수원 화재로 70대 남성 사망 2018.06.23 메뚜기 126 1
640 80대 할머니 밭에 매장된 채로 발견돼..경찰 타살가능성 무게 2018.06.23 메뚜기 433 1
639 “다리 좀 벌리고 앉으면 어때요?” “남자라고 꼭 힘 세야 하나요?” 초등학생들이 말하는 ‘교실 속 성차별’ 2018.06.23 메뚜기 234 0
638 "필리핀 여행 간 9살 여아, 현지인 가이드가 성추행" 2018.06.23 메뚜기 549 3
637 강진 여고생 실종 일주일…'골든타임' 앞두고 주민도 수색 동참 2018.06.22 메뚜기 272 0
636 군산 주점 화재 사망자 4명으로 늘어…50대 부상자 치료 중 숨져 2018.06.22 메뚜기 67 0
635 자고 나면 생기던 인형뽑기방…왜 발길 끊겼나 2018.06.22 메뚜기 239 0
634 조재현 "오늘(21일) 오후 서울중앙지검에 공갈미수 고소, 기자회견도 고려 중" 2018.06.21 메뚜기 684 2
633 70대 식당 여주인 넘어뜨려 숨지게 한 40대 2심도 집유 2018.06.21 메뚜기 275 3
632 “왜 많은 여성이 모이나?” 혜화역 시위 운영진에게 물었다 2018.06.21 메뚜기 138 0
631 강진 여고생 실종 6일째… 경찰, 10개 중대 증원 '대대적 수색' 2018.06.21 메뚜기 85 1
630 최율, 조재현 미투 남았나?.."임금님 귀는 당나귀 귀" 2018.06.21 메뚜기 193 1
629 조재현 “오늘(21일) 오후 서울중앙지검에 공갈미수 고소, 기자회견도 고려 중” 2018.06.21 메뚜기 42 0
628 檢, '장자연 성추행' 혐의 前 조선일보 기자 4차례 소환조사 2018.06.20 메뚜기 371 2
627 '늦둥이 돌잔치 앞두고'…다문화 가정 가장의 안타까운 추락사 2018.06.20 메뚜기 573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