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용마산에 산양 1마리 추가 확인…암수 1마리씩 서식

 

 

더 많이 살고 있을 가능성도…환경부, 협의체 구성해 산양 보호

PYH2018072203130001300_P2_20180809094744서울서 발견된 멸종위기종 1급 산양(서울=연합뉴스) 서울시 중랑구 용마폭포공원에서 발견된 멸종위기종 1급 산양.
멸종위기종 1급이자 천연기념물 217호인 산양이 서울에서 발견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2018.7.22 [환경부 제공]
photo@yna.co.kr


서울 용마산 일대에서 멸종위기종 1급인 산양의 존재가 1마리 더 확인됐다.

환경부는 지난달 용마산 산양 서식 조사 때 확보한 배설물의 유전자를 분석한 결과 암컷 1마리를 추가로 확인했다고 9일 밝혔다.

이로써 서울에 사는 것으로 확인된 산양은 수컷과 암컷 각각 1마리씩 총 2마리로 늘었다.

앞서 환경부는 '용마폭포공원에서 산양을 봤다'는 제보를 받고 현장을 살피다 수컷 산양 1마리를 맞닥뜨렸다. 산양이 서울에서 발견되기는 처음이었다.

산양은 보통 4월부터 9월까지 짝짓기를 위해 이동하는 습성을 갖고 있다.

이번에 암컷 1마리가 추가로 확인됨에 따라 이 2마리는 다른 곳으로 이동하기보다는 용마산에 계속 서식할 가능성이 커 보인다고 환경부는 전했다.

환경부는 먹이 자원이 양호한 용마산의 서식 조건을 고려하면 더 많은 산양이 살고 있을 가능성도 염두에 두고 있다.

이에 따라 무인센서 카메라와 현장조사로 추가 서식 여부를 지속해서 조사하면서 보호에 집중할 계획이다.

정종선 환경부 자연보전정책관은 "용마산이 산양의 지속적인 서식지가 될 가능성이 커졌다"며 "관계기관, 지역사회와 함께 협의체를 구성해 산양 보호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871 "학원 하위반이 전교 1등이라니…" 강남 엄마들이 술렁댔다 2018.08.15 메뚜기 238 1
870 김부선 딸 이미소, 이재명 논란 종지부? SNS글 화제 2018.08.14 메뚜기 1411 2
869 교육부 "오는 2021학년도 사립대 38곳 폐교 예상" 2018.08.14 메뚜기 131 0
868 기록적인 폭염…해운대 피서객 줄고 야간 물놀이 늘었다 2018.08.14 메뚜기 87 0
867 '안희정 무죄선고' 미투운동 앞날 영향은…"피해자들 좌절할것" 2018.08.14 메뚜기 301 0
866 [청계천 옆 사진관]‘차량 화재 논란’ BMW, 사장이 타는 차 뭔가 봤더니… 2018.08.13 메뚜기 465 0
865 서울교육청 '교사 자녀 전교 1등' 강남 여고 오늘 조사 2018.08.13 메뚜기 231 0
864 갓 돌 지난 쌍둥이 아들 두고..시신으로 돌아온 소방관 2018.08.13 메뚜기 514 1
863 작은 덩치로 멧돼지와 격투..등산객·주인 살린 충견 2018.08.13 메뚜기 424 0
862 폭염에 열받은 택배 상자, 갑자기 '펑'…근로자 2명 화상 2018.08.11 메뚜기 580 1
861 월소득 500만원 부부, 1억5672만원… 138만원 부부는 3억 육박 2018.08.11 메뚜기 766 0
860 조현병 숨기고 결혼한 남편, 시부모에게 위자료 받을 수 있나요 2018.08.11 메뚜기 550 0
859 흉기로 배 베이고 하반신 마비된 길고양이…경찰수사 2018.08.10 메뚜기 561 0
858 “피가 묻은 걸 봉지에 담아..” ‘백숙 집 대낮 살인사건’ 진실은? 2018.08.10 메뚜기 588 1
857 만삭 임산부, 버스서 휘청…'양보'는 없었다 2018.08.10 메뚜기 425 2
856 초등학생 오후 3시 하교 … 전업맘 "왜 맞벌이 때문에 내 아이가 피해를?" 2018.08.10 메뚜기 158 0
855 BMW, 유럽서 32만3천700대 리콜 공식 발표 2018.08.09 메뚜기 157 0
854 지쳐도 결혼 추진하는 이유? 미혼女 "‘나이 들면 더 불리해"-미혼男 "혼자살기 불편" 2018.08.09 메뚜기 352 0
» 서울 용마산에 산양 1마리 추가 확인…암수 1마리씩 서식 2018.08.09 메뚜기 136 0
852 서울 용마산에 산양 1마리 추가 확인…암수 1마리씩 서식 2018.08.09 메뚜기 43 0
851 [일회용컵 단속 일주일]“잠시 있다 나갈건데” 곳곳서 실랑이…‘종이컵’ 꼼수도 등장 2018.08.09 메뚜기 68 0
850 남해고속도로 졸음 쉼터서 BMW 또 화재…이번엔 730Ld 2018.08.09 메뚜기 76 0
849 67세에 쌍둥이 임신한 中 여성의 안타까운 과거 2018.08.08 메뚜기 828 3
848 원양어선에 불질러 보험금 67억원 타낸 원양업체 대표 구속 2018.08.08 메뚜기 144 0
847 [여성 노숙인 실태①]30대 그녀는 왜 노숙을 하는가 2018.08.08 메뚜기 39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