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또 유정선배? CG비용 더들어 안돼"(인터뷰)

 

 

 

0002667599_001_20171218083147690.jpg?typ
배우 박해진/사진=홍봉진 기자



배우 박해진(34)이 뜨거운 한 해를 보냈다. 박해진은 지난달 15일 진행된 '2017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조직위원장 장윤호, 2017 Asia Artist Awards, 이하 '2017 AAA')에서 베스트아티스트 상을 수상했다. 지난해에도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에서 베스트아티스트 상을 품에 안았던 박해진은 2년 연속 수상하며 대한민국 대표 배우로 인정받았다. 

지난해 웹툰 원작인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으로 만화를 찢고 나온 듯한 비주얼과 연기력으로 '유정 선배' 신드롬을 만들어냈던 박해진은 올해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맨투맨'에서 국정원 고스트 요원으로 연기 변신에도 성공했다. 내년 활약도 이미 예정돼 있다. 영화 '치즈인더트랩'으로 다시 한 번 유정 선배 열풍을 불러오는 것은 물론이고 드라마 '사자'로 연기 인생 최초로 1인 4역에 도전한다. 

'2017 AAA' 시상식 당일 만난 박해진은 겨울과 어울리는 따뜻한 니트를 입고 카메라 앞에 섰다. 올해를 누구보다 바쁘게 보낸 박해진은 더욱 따스한 미소로 올해, 그리고 내년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냈다.

0002667599_002_20171218083147722.gif?typ



-벌써 내년이면 데뷔 12주년이에요. 소감이 남다를 것 같아요.

▶이렇게까지 오래 배우를 할 수 있을지 몰랐고 할 수 있어 감사해요. 지금은 편안해진 시기가 돼 연기에 몰입할 수 있게 됐어요. '사자'는 예전에 섣불리 결정 못할 캐릭터였어요. '사자'가 잘 마무리된다면 제 한계를 넘어설 수 있을 것 같아요.

-데뷔 때는 기억이 나시나요.

▶(데뷔작은) '소문난 칠공주'였어요. 엉망진창이었죠. 하하. 나름 최선을 다했는데 지금은 영상들이 떠 있으면 일부러 봐요. 아쉽다기보다는 몰랐으니까 저땐 저게 최선이었다고 생각해요. 저때 지금보다 더 많은 노력을 했을지도 몰라요. 지금은 그때보다 조금 더 알기 때문에 더 표현할 수 있는 것이고 그때는 그것밖에 할 수 없었던 것 같아요.

-인생작, 인생 캐릭터는 뭐라고 생각하시나요.

▶인생작이라고 따지만 데뷔했던 작품 등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제가 보여드리지 않았던 모습이었던 '나쁜 녀석들'이 인생작이라고 표현할 수 있을 것 같고요. 인생 캐릭터는 설우예요. '맨투맨'에서 보여드렸던 모습이 인간 박해진에 가까울 수 있는 모습인 것 같아요. 

-'나쁜 녀석들' 스핀오프인 '나쁜 녀석들: 악의 도시'가 나와요. 지켜보는 입장은 어떤가요.

▶기대도 많이 되고 있고 그때 같이 했던 스태프들이 하시거든요. 박중훈 선배님, 김무열 씨, 지수 씨, 양익준 선배님, 주진모 선배님까지 많이 나오시니까요. 제가 나오진 않지만 기대감을 가지고 시청하려고요.


 

0002667599_003_20171218083147799.jpg?typ
배우 박해진/사진=홍봉진 기자



-많은 분들이 '치즈인더트랩'의 유정 선배를 인생 캐릭터로 꼽아요.

▶특별하고 저에게 많은 사랑을 받게 해준 캐릭터고 너무 사랑하는 캐릭터죠. 그만큼 유정이라는 이름에 대한 무게도 있는 캐릭터였고 지금 드라마도 끝나고 영화까지 촬영 마무리한 시점에서 큰 짐을 덜었다는 생각은 있어요.

-영화가 잘된다면 시즌2로 유정 선배를 다시 볼 수 있을까요.

▶이번이 마지막 유정입니다. 또 한다면 CG 비용이 더 들 것 같아요. 하하.

-올해 '맨투맨'을 사랑해주고 '사자'를 기다리고 있는 시청자들에게 한마디 한다면.

▶아쉬운 부분도 없지 않아 있지만 '맨투맨'은 저에게 행운이었고 지금도 행복한 작품이었어요. 힘든 순간도 있었지만 설우여서 좋았어요. '사자'는 즐거움보다는 부담감이 더 크지만 그래도 그 부담감을 해소시켜줄 수 있을 만한 주변 분들이 많아요. 감독님, 스태프분들도 같이 했던 분들이고 같이 캐스팅된 선후배분들도 좋은 것 같고요. 날씨가 조금 걱정이지만 겨울은 추워야 겨울이에요. 당연히 추운 거니까 겨울 동안 아무도 다치지 말고 아프지 말고 마무리했으면 해요. 후반 작업이 많이 필요한 작품이라 4월까지 잘 마무리해서 후반 작업 멋지게 해서 예정된 기간쯤에 딱 틀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스타뉴스]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342 ‘런닝맨’ 김종국♥송지효, ‘결혼설’ 해명..“러브라인 알고 있어” 2017.12.24 메뚜기 1189 1
341 미야자키 아오이♥오카다 준이치 결혼, 혼인신고 마쳐 2017.12.24 메뚜기 589 0
340 방탄소년단, 日 오리콘 싱글 연간 차트 韓 최고 순위 2017.12.24 메뚜기 127 0
339 [엑's 인터뷰] 2018년에도 달리는 하정우 "새 작품에 대한 호기심 넘쳐" 2017.12.24 메뚜기 83 0
338 [직격인터뷰] '나 혼자산다' PD "단체 대상 거론 놀라워 ..팀워크상 욕심" 2017.12.23 메뚜기 377 0
337 '이방인' 추신수 "딸이 Husband라고 불러, 아내가 부를 때보다 좋다" 2017.12.23 메뚜기 622 1
336 "8년 무명→女주연상"..`인생술집` 최희서 `대세★` 탄생史 2017.12.22 메뚜기 1057 2
335 노홍철, '굿모닝FM' 하차…"내년 마흔, 새로운 도전 위해" 2017.12.22 메뚜기 271 0
334 샤이니 키, 故 종현에 남긴 손편지 "더 잘살아 볼게…다시 만나" 2017.12.22 메뚜기 570 0
333 '이중생활' 기승전 태양♥민효린 결혼 축하.."잘살 것" 2017.12.22 메뚜기 617 0
332 "17세 차이? 문제없어"..미나♥류필립, 달달 데이트 2017.12.21 메뚜기 1386 1
331 김윤아 측 "'비긴어게인2' 출연 확정"…박정현과 호흡 2017.12.21 메뚜기 614 0
330 "푸른 밤, 빛으로 반짝이던 청년"...故 종현을 기억하다 2017.12.20 메뚜기 892 0
329 육성재 "이승기, 내가 가고자 하는 길을 먼저 걷는 선배" 2017.12.20 메뚜기 470 0
328 김소현 “지금까지 연기한 나에게 칭찬 해주고 싶다” 2017.12.20 메뚜기 462 0
327 정우성 "다시 태어나면 하정우…인간자체가 매력적" 2017.12.20 메뚜기 610 0
326 장근석, ‘공작왕’으로 2년만에 안방컴백…강렬한 연기변신 예고 2017.12.19 메뚜기 658 1
325 故종현에 쏟아지는 애도 메시지…SNS에 '검은리본' 물결도 2017.12.19 메뚜기 1495 1
324 "남다른 포즈 " 윤상현♥2살 딸 '벌써 연예인 끼 폭발' 2017.12.18 메뚜기 1778 1
323 "로희의 첫눈" 유진♥기태영 딸 로희, '심쿵사' 유발 귀여움 2017.12.18 메뚜기 1097 0
322 '전체관람가' 이상하고 기괴한 이영애는 처음 2017.12.18 메뚜기 629 0
321 권상우, '신의 한수2' 착수..정우성 잇는다 2017.12.18 메뚜기 1343 1
320 '마약 혐의' 이찬오, 황당한 '백스텝' 호송차 탑승 2017.12.18 메뚜기 809 0
319 김종도 대표, 故김주혁과의 옛사진 공개…"마음 속에 남기겠다" 2017.12.18 메뚜기 753 1
» 박해진 "또 유정선배? CG비용 더들어 안돼"(인터뷰) 2017.12.18 메뚜기 25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