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턴' 스태프 "고현정, 법정신 프롬프터 요구" 추가 폭로…진실은?

 

 

0000349808_001_20180212084008169.jpg?typ

'리턴' 주연배우 고현정의 하차 이후에도 그에 대한 폭로가 계속되고 있다. 고현정과 SBS '리턴' 측의 갈등 원인이 확실히 드러나지 않은 가운데 '리턴' 스태프의 추가 폭로가 나와 이목이 쏠리고 있다.

최근 고현정은 '리턴' 주동민 PD와 불협화음으로 인해 드라마에서 하차하게 됐다. 후임으로는 박진희가 출연을 논의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1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자신을 '리턴' 현장 스태프로 밝힌 네티즌이 등장했다. 그는 "고현정과 주동민 PD 그 누구의 편도 들고 싶지 않다"며 "어제 윤지민 씨 통해 피해자 코스프레 하는 것은 정말 아니다 싶었다"라고 시작하는 장문의 글을 올렸다.

이 네티즌은 "(고현정이) 현장에 패딩 돌리고 열악한 여건 개선하는 목소리 내온 정의로운 배우라고들 하시는데 내가 원하는 건 옷이 아니고 어이없는 이유로 하루 종일 대기하다가 헛걸음질하는 걸 안 하는 것"이라며 "현장에 최소 100명이 있는데 주연 배우가 얼굴이 부어서 안 나온다고, 그냥 기분이 별로여서 안 나온다고, 그냥 아무 소식도 못 듣고 기다리기도 한다"라고 토로했다. 

이어 "대중에게 빚진 일? 그런 배우가 대사도 안 외워서 드라마 핵심 중의 핵심인 법정신에 프롬프터 달라 그러냐. 이건 디스패치나 섹션이 아이오케이 가서 물어봐도 좋다"며 "변호인의 송강호처럼 롱테이크 찍는 거 바라지도 않는다. 최소한 책임감 있는 배우가 대사는 외워야 진정성 있는 연기가 될 것 아니냐. 그래놓고 대중에게 빚진 일이라고 사진 찍는 건 정말 현장에 있는 사람들이 다 바보로 보이나?"라고 고현정을 저격했다.

아울러 지난 10일에는 자신을 '리턴' 현장 스태프라고 밝힌 또 다른 네티즌이 등장, 고현정과 주동진 PD와 폭행설에 대해 증언한 바 있다. 

이 네티즌은 "주동민 PD가 고현정의 신마다 시비를 걸고 마이크로 기사 악플을 읽었다"라며 "주동민 PD가 때려치우라고 하자 고현정이 쌍욕을 했고 주동민 PD가 뺨을 때리려는 제스처를 취했다. 고현정이 열받아 주동민 PD를 밀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SBS 측은 지난 7일 "'리턴' 제작 중 고현정 씨와 제작진 사이의 갈등이 너무 크고 배우의 불성실함으로 인해 더 이상 작업을 진행할 수 없어 주연배우 교체를 검토 중"이라며 고현정의 하차를 알렸다.

이어 고현정과 주동민 PD 사이의 불거진 논란에 대해 "불화는 이미 심각했던 상황"이라고 전하며, 당시 두 사람 사이의 언쟁이 있었으며 이미 촬영은 중단된 상태라 전했다.

이에 8일 고현정의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 역시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제작 과정에서 연출진과 거듭 되는 의견 차이가 있었고 이를 최대한 조율해보려는 노력에도 간극을 좁힐 수 없었다"며 많은 논의와 고심 끝에 SBS 하차 통보를 받아들인다고 밝혔다.

 

 

[스포츠서울 ]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인기글 유재석, 47살에 보는 늦둥이..온 국민이 보내는 축하 2018.02.19 메뚜기 917 8
523 비, 만삭 아내 김태희 위해 열일 중..칼퇴근은 기본 2017.10.06 메뚜기 5214 5
522 "故 김주혁 애도"..VIP 시사·인터뷰 등 영화계 행사 줄줄이 취소 2017.10.31 메뚜기 4808 2
521 “박진영, 이혼 후 위자료만 30억…매달 생활비 2000만원 지급” 2017.10.04 차한잔 4669 7
520 정준영, 귀국..故김주혁 비보에 큰 슬픔 2017.11.05 메뚜기 4269 3
519 "10억원도 괜찮아" 이병헌 몸값 토해내는 배우 1순위 2017.09.25 메뚜기 4067 2
518 '셋째 임신' 소유진, 백종원 붕어빵 자녀들과 실내 놀이터 나들이 2017.09.28 메뚜기 4065 4
517 윤은혜 신통치 않았던 사과, 허지웅의 돌직구…뭐라고 했길래 2017.11.16 메뚜기 3821 3
516 "유아인, 시선강탈 하객" 송♥송 결혼 단체샷 포착 2017.11.01 메뚜기 3572 2
515 "어마어마한 두께"…송혜교♥송중기도 '금팔찌' 결혼 선물 인증 2017.11.11 메뚜기 3557 1
514 혼혈 흑인모델 한현민 "놀림당하던 피부색, 경쟁력이 됐죠" 2017.11.19 메뚜기 3546 3
513 故 김주혁 발인 엄수..이유영-'1박'팀 눈물의 배웅 2017.11.02 메뚜기 3508 3
512 [결정적장면]김숙, 청담동 28평 집 최초 공개 '아기자기'(서울메이트) 2017.11.12 메뚜기 3507 2
511 윤정수 "김숙과 실제 연인 발전 가능성이요?" 2017.09.27 메뚜기 3505 2
510 강세미 이혼사유가? “핸드폰 봤더니 전 남자친구랑 연락” 뭔 남자가 이렇게 많은지 ‘과거 발언’ 2017.11.13 메뚜기 3499 1
509 'D-1' 송송♥ 결혼식 '박보검 피아노X유아인·이광수 편지 낭독' 2017.10.30 메뚜기 3412 1
508 "영면하시길"…故 김주혁 떠난 이튿날, 상복 입은 연예계 2017.11.01 메뚜기 3402 2
507 김준현 딸 태은 최초공개, 엄마 닮은 깜찍 미모 '치명적 매력' 2017.10.21 메뚜기 3326 2
506 한혜진, 야구선수 차우찬과 결별…공개연애 종지부 2017.11.09 메뚜기 3297 2
505 ‘너는내운명’ 추자현♥우효광, 임신 스토리 최초 공개 2017.11.06 메뚜기 3288 1
504 김하늘, 결혼 1년6개월만 임신.."가족들 기뻐해" 2017.10.10 메뚜기 3279 2
503 최지우, 노희경 작품…'세상에서' 여주인공 발탁 2017.10.18 메뚜기 3276 5
502 "손님맞이" 성유리, 박효신 등 남편 친구들과 화려한 만찬 2017.11.23 메뚜기 3250 1
501 [인터뷰] 오윤아 "갑상선암 투병 중 슬럼프, 그만둬야하나 고민" 2017.10.25 메뚜기 3246 3
500 더원 "사업실패로 빚만 140억..前여친에 양육비 지급" 2017.10.29 메뚜기 3185 3
499 "기억할게요"…故 김주혁, 동료들 가슴에도 영원한 ★ 2017.10.31 메뚜기 3159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