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멤버 0416” 송승헌→AOA, 세월호 4주기 ★ 추모…노란 물결ing 

 

 

0001030268_001_20180416113007704.jpg?typ



 스타들이 세월호 4주기 추모에 동참했다. 배우부터 걸그룹, 그리고 아나운서까지 분야는 다양했지만, 그 마음은 하나였다.

배우 송승헌은 이날 자신의 SNS에 “올해도 여전히 봄은 오네요. 이 봄의 향기가 그 친구들에게도 전해지길 기도합니다. 4.16 봄날에”라는 글과 함께 꽃 사진을 게재했다.

세월호 추모를 상징하는 노란 리본 사진이 쏟아졌다. 배우 김수로는 노란 리본 사진과 함께 “절대 잊을 수가 없죠. 절대 잊으면 안 됩니다. 추모합니다”라는 글로 추모 물결에 동참했다. 배우 봉태규는 “2014. 4. 16. 잊지 않을게요”라고 했고, 배우 신소율도 “remember 0416”라고 적었다. 이상민 역시 “리멤버, 2014. 4. 16”이라는 글과 노란 리본 사진을 올렸다.

가수 솔비는 “올해에도 세월호 참사를 추모하며 ‘꽃이 된 아이들’이라는 제목으로 그림을 그려봤다”면서 자신이 그린 그림을 올렸다. 이어 “아이들이 예쁜 꽃이 되어 봄과 함께 가족과 친구들의 곁을 찾아올 것만 같았다. 그래서 화창한 봄에 만개한 304개의 꽃과 그 위를 떠다니는 배를 그리며 아이들을 떠올려 봤다”며 “이제는 너무 아프지만은 않은 4월의 봄이 되길 기도한다. 세월호 4주기 기억하겠다”고 덧붙였다.

배우 공승연은 “세월호 4주기 잊지 않겠다. 며칠 전 라디오에서 이 노래를 듣고 잠시 멈췄다”면서 임형주의 세월호 추모곡 ‘천 개의 바람이 되어’를 자필로 썼다.

세월호 참사를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그날, 바다’(김지영 감독)을 언급한 스타들도 많았다. 핫펠트 예은은 “‘그날, 바다’ 보고 왔습니다. 진실이 밝혀질 때까지 잊지 않겠습니다. remember 0416”라고 적었고, AOA 민아도 “세월호 4주기 잊지 않겠습니다”라면서 ‘그날바다’를 해시태그로 추가했다.

이외에 SBS 배성재 아나운서, 하리수, 윤현민, 예성( 등도 세월호 4주기 추모에 동참하며 의미를 더했다.



0001030268_002_20180416113007715.jpg?typ

0001030268_003_20180416113007727.jpg?typ

 

 

[TV리포트]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496 김남주, 하루 김밥 6알 먹으며 만든 인생캐 고혜란 2018.04.06 메뚜기 944 7
495 [단독인터뷰]장쯔이 "송송부부 영원히 행복하길. 불법촬영 관련없다" 2017.11.03 메뚜기 3054 7
494 “박진영, 이혼 후 위자료만 30억…매달 생활비 2000만원 지급” 2017.10.04 차한잔 4668 7
493 '돈꽃', 막장 드라마 아니다…명작이다 2017.12.16 메뚜기 1985 6
492 이상민, 건강 적신호? 충격적인 진단명 ‘망연자실’ 2018.04.10 메뚜기 967 5
491 최지우, 노희경 작품…'세상에서' 여주인공 발탁 2017.10.18 메뚜기 3275 5
490 비, 만삭 아내 김태희 위해 열일 중..칼퇴근은 기본 2017.10.06 메뚜기 5214 5
489 김혜수 "촬영장 기싸움 이해불가…피곤한 일"[인터뷰] 2017.11.18 메뚜기 2908 4
488 추성훈♥야노시호, 日 MAMA 부부 시상 나선다 2017.11.13 메뚜기 2843 4
487 "사랑합니다"…최수종♥하희라, 변함없는 애정 과시 2018.04.05 메뚜기 594 3
486 김미화 "6년만 방송, 세상 바뀐 것 오늘에야 체감"(이슈를 말한다) 2017.12.03 메뚜기 1918 3
485 "잡혀 사는 게 편해요"..'뭉뜬' 비, 김태희밖에 모르는 아내 바보 2017.11.29 메뚜기 2333 3
484 혼혈 흑인모델 한현민 "놀림당하던 피부색, 경쟁력이 됐죠" 2017.11.19 메뚜기 3545 3
483 윤은혜 신통치 않았던 사과, 허지웅의 돌직구…뭐라고 했길래 2017.11.16 메뚜기 3821 3
482 정준영, 귀국..故김주혁 비보에 큰 슬픔 2017.11.05 메뚜기 4269 3
481 故 김주혁 발인 엄수..이유영-'1박'팀 눈물의 배웅 2017.11.02 메뚜기 3507 3
480 ‘1박2일’ 멤버들, 故김주혁 마지막 함께한다…영결식 참석 2017.11.02 메뚜기 2736 3
479 "기억할게요"…故 김주혁, 동료들 가슴에도 영원한 ★ 2017.10.31 메뚜기 3159 3
478 400명 팬들과 눈맞춤...이승기의 제대는 달랐다 2017.10.31 메뚜기 2463 3
477 더원 "사업실패로 빚만 140억..前여친에 양육비 지급" 2017.10.29 메뚜기 3184 3
476 송선미 측 "남편 억울한 죽음, 유산 싸움 NO" [공식입장] 2017.10.26 메뚜기 2384 3
475 [인터뷰] 오윤아 "갑상선암 투병 중 슬럼프, 그만둬야하나 고민" 2017.10.25 메뚜기 3246 3
474 [단독인터뷰] 추자현 "우효광, 임신 소식에 눈물 흘리며 녹화" 2017.10.24 메뚜기 3090 3
473 '부암동 복수자들' 호평, 절반은 라미란 몫이다 2017.10.12 메뚜기 2993 3
472 이효리가 제시했던 라이프스타일의 효용가치 [1] 2017.09.28 메뚜기 2940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