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효보단 홍진영"..'미우새' 김종국, 두 번째 ♥라인

 

 

 

 

 

 

'미운 우리 새끼' 김종국이 이상형으로 송지효가 아닌 홍진영을 꼽았다. 김종국은 홍진영과 러브라인을 연결시키려는 하하의 짖꿎은 장난에도 싫지 않은 반응을 보여 홍진영과의 두 번째 핑크빛 기류가 그려졌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 김종국은 하하, 양세찬과 함께 자신의 연애-결혼관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하하는 김종국을 향해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그는 "아버지 칠순잔치에 진짜 친한 사람들만 불러서 결혼 소식을 알렸다"라며 "내가 고은이(가수 별)를 데려 왔는데도 의심조차 안 하더라. '고은이랑 예쁘게 만나고 있다'고 하니 다들 농담인 줄 아는 분위기였다. 결혼한다고 했더니 종국이 형이 젓가락을 내려놨다"고 과거를 폭로했다.

이에 김종국은 "그 때 하하가 마흔이 넘도록 결혼 안 할 아이처럼 살았다. 망나니처럼 살았는데 갑자기 결혼을 하겠다고 하니 배신감이 느껴졌다"라고 분노를 표했고, 하하는 "몇 달 전부터 형에게 결혼에 대한 이야기를 하면서 계속 눈치를 줬다"고 항변했다.

하지만 김종국은 "그게 무슨 눈치냐. 10억 로또를 맞은 뒤 '형. 로또 1등 되면 어떨 거 같아?’라고 말하는 것과 비슷하다. 자기는 할 준비가 된 상황에서 나와 얘기를 한 거고 나는 쥐뿔도 없는 상황에서 결혼에 대해 상의한 거 아니냐"며 답답함을 표출했다.

이어 하하는 김종국에게 송지효와 홍진영 중에서 누가 더 좋냐고 물었다. 이에 김종국은 "둘 중에 굳이 고르라면 홍진영"이라고 꼽았고, 이를 들은 하하는 "지효가 약간 서운해하더라고. 지효한테 술 먹고 전화가 왔었어요"라고 말했다.

이에 김종국은 그럴리가 없다며 웃었고, 스튜디오에 있던 김수미와 모벤져스 4인방은 모두 홍진영이 괜찮다고 입을 모았다.

특히 홍진영과의 강한 핑크빛 기류에도 싫지 않은 모습을 보여 향후 두 사람 사이의 관계에 궁금증이 모였다.

하하는 김종국의 연애 성향에 대해서도 폭로했다. 하하는 "예전에 김종국에게 소개팅 시켜줬는데, 진짜 매너만 좋고 끝이었다. 김종국 사귀는 거 진짜 쉬운데, 3번만 대시하면 된다. 김종국에게 '좋다'고 이야기하면 그때부터 그 여자에게 관심을 가진다. '사귀자'하면 '그래'하고 넘어온다"고 전했다.

이에 김종국은 "진짜다. 그런데 지금은 다르다"고 말했다. 이어 하하는 "그런데 엮이는 거 싫어한다. 자신이 아는 사람과 썸이 있던 여자와는 절대 안만난다"고 말했다.

김종국은 자신의 결혼관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김종국은 "내년에 딱 결혼하면 좋다. 올해 만나고 1년 연애하고 내년 가을 겨울 즈음에 결혼하고 싶다"고 고백했다.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는 "그게 뭐가 중요하냐. 내가 상을 보고 장가 갈 상황은 아니다"고 답했다.

현재 애인이 없는 양세찬에게 김종국은 "조금이라도 어릴 때 연인을 만났으면 좋겠다. 나도 예전에는 내가 결혼하고 싶을 때 갈 수 있을 줄 알았다. 선택의 폭도 좁아지고 더 신중해지고 사람 만나는 것이 너무 힘들다"고 솔직한 진심을 전해 눈길을 모았다.

 

 

[스포츠서울]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742 '강경준♥' 장신영, 5년전 드라마때 찍은 웨딩사진과 실제.."꽃길만 걷자" 2018.06.13 메뚜기 305 2
741 [인터뷰] 손예진 "'여명의 눈동자' 철창 키스신, 로망 있었죠" 2018.06.13 메뚜기 185 0
740 배우 아닌 두아들 엄마 김희애 어떨까 "방목하는 편"(인터뷰) 2018.06.13 메뚜기 435 0
739 이재명-김부선 스캔들, 거짓말로 이득보는 쪽은 누구인가 2018.06.12 메뚜기 556 1
738 '허스토리' 김희애 "5kg 찌웠다..김해숙이 못 알아봐" 2018.06.12 메뚜기 425 0
737 “눈물의 결혼식”..‘동상이몽2’ 강경준♥장신영, 5년 사랑의 결실 2018.06.12 메뚜기 277 1
736 김소현♥손준호,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도경완·정영주 '지목' 2018.06.12 메뚜기 283 0
735 추자현 근황? ‘동상이몽2’ 측 “이상 없이 쾌유 중…걱정 NO” 2018.06.12 메뚜기 112 0
734 "★들도 한마음 한뜻!"…윤종신→최시원, 북미정상회담 '감격' 2018.06.12 메뚜기 97 0
» "송지효보단 홍진영"..'미우새' 김종국, 두 번째 ♥라인 2018.06.11 메뚜기 417 1
732 '너는내운명' 측 "오늘 장신영♥강경준 결혼식 최초 공개" 2018.06.11 메뚜기 435 3
731 추자현, 일반병실서 회복 중..우효광이 옆에서 지켜 2018.06.11 메뚜기 479 1
730 '예비부부' 유상무♥김연지 "고마워 나 이렇게 행복할 수 있게 해줘서" 2018.06.11 메뚜기 326 0
729 故 조민기 딸 조윤경, 연예계 데뷔 무산 보도 부인 "출처 불분명한 이야기" 2018.06.11 메뚜기 851 0
728 여자친구 측 “성희롱·명예훼손 악플 고소장 접수…법적대응” 2018.06.11 메뚜기 78 0
727 최명길, 아들과 함께 지방선거 사전투표 인증샷~ 2018.06.09 메뚜기 837 1
726 "아이유에 BTS까지"..★들의 사전투표→선한 영향력 ing 2018.06.09 메뚜기 260 1
725 정소민, 임신 7개월에 접어든 이미도 언니와 함께 투샷 2018.06.09 메뚜기 655 1
724 "출입국 어려워"…윤두준, 병역법 개정에 해외 활동 차질 2018.06.08 메뚜기 458 0
723 윤도현 "방탄소년단이 내 노래를? 딸도 '아미'…이제 떳떳한 아빠 됐다" 2018.06.08 메뚜기 354 0
722 공개열애 부담됐나…정인선-이이경, 두달만 결별 속사정 2018.06.08 메뚜기 215 0
721 "사전투표 완료" 정우성부터 유재석까지 '투표권 행사 개념★' 2018.06.08 메뚜기 87 0
720 [직격인터뷰] 김준 "결혼·득녀 숨긴 건 아냐…행복하게 사는 중" 2018.06.08 메뚜기 164 0
719 "마초전문 꼬리표 뗄까"…'마녀' 女영화 신세계 시발점 2018.06.08 메뚜기 80 0
718 "3주만에 혼인신고" 류필립, 친누나 결혼에 버럭한 이유(살림남2) 2018.06.07 메뚜기 516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