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아닌 두아들 엄마 김희애 어떨까 "방목하는 편"(인터뷰)

 

 

 

 

 

뼛속까지 우아한 여배우일 것 같은 김희애, 두 아들의 어머니인 그의 일상은 어떨까.

영화 '허스토리'(감독 민규동)에 출연한 김희애는 6월 12일 서울 종로 모처에서 진행된 인터뷰를 통해 배우가 아닌 두 아들의 어머니로서의 일상을 밝혔다.

김희애의 매일은 항상 고상하고 신비로울 것만 같다. 그러나 김희애는 "가끔 제게 '우아하다'고 말씀을 해주시는데 왜 그런 이야기가 나오는지 모르겠다. 정말 아니다"고 손사래쳤다. 이어 "실망을 시켜드릴까 걱정이 되기는 하지만 저도 생활인이고 누군가의 엄마다"고 말했다. 또 "우아하다는 표현이 감사하기도 하고 죄송하기도 하다. 오해가 있는 것 같다"고 겸손을 드러냈다.

슬하에 두 아들을 둔 김희애, 둘째 아들은 올해로 고3 수험생이 됐다. 힘들지 않느냐는 말에 김희애는 "제가 수험생은 아니라서"라 쿨하게 답했다.

또 아이들을 방목하는 편이라는 그는 "아들만 둔 엄마들은 알 거다. 어떻게 변하는지. 잡으려고도 해봤는데 안 되고 스트레스만 받더라. 아예 다 놔 버리니까 스스로 잘 해나간다. 어느 날은 아들이 하던 걸 그만 둔다기에 '그래, 하지마. 인생 길게 보고 스트레스 받지 마' 했더니 '엄마는 왜 맨날 그만 두라고만 하느냐'고 하면서 끝까지 해내더라. 간을 본 것 같다. 억지로 하면 안 되고, 자식에게 맡겨뒀더니 스스로 자극도 받고 후회도 한다. 실패해도 건질 게 있는것"이라고 독특한 교육 철학을 밝혔다.

언제나 정돈된 모습일 것 같은 여배우의 일상은 '허름하다'고. 김희애는 "아침부터 일어나 바쁘게 일하다 보니까 옷도 허름하게 입고 돌아다닌다. 장도 직접 보고 요리도 직접 해 먹는다"면서도 "거창한 요리는 아니다. 냉장고에 쌓아두는 걸 싫어해서 금방 해 먹을 수 있는 걸 선호한다"고 말했다. 또 "아들들에게 복잡한 음식은 지역 경제를 위해서 사 먹으라고 한다"고 말하며 웃었다.

한편 영화 '허스토리'는 1992년부터 1998년까지 6년 동안 오직 본인들만의 노력으로 일본 정부에 당당히 맞선 할머니들과 그들을 위해 함께 싸웠던 사람들의 뜨거운 이야기로, 당시 일본 열도를 발칵 뒤집을 만큼 유의미한 결과를 이뤄냈음에도 지금껏 제대로 알려지지 않았던 '관부 재판' 실화를 소재로 한 작품이다. 김희애는 6년 동안 재판을 이끌어간 원고단장 문정숙 역을 맡았다. 6월 27일 개봉.(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760 김남주, 하루 김밥 6알 먹으며 만든 인생캐 고혜란 2018.04.06 메뚜기 950 7
759 [단독인터뷰]장쯔이 "송송부부 영원히 행복하길. 불법촬영 관련없다" 2017.11.03 메뚜기 3054 7
758 “박진영, 이혼 후 위자료만 30억…매달 생활비 2000만원 지급” 2017.10.04 차한잔 4668 7
757 '돈꽃', 막장 드라마 아니다…명작이다 2017.12.16 메뚜기 1985 6
756 이상민, 건강 적신호? 충격적인 진단명 ‘망연자실’ 2018.04.10 메뚜기 978 5
755 최지우, 노희경 작품…'세상에서' 여주인공 발탁 2017.10.18 메뚜기 3275 5
754 비, 만삭 아내 김태희 위해 열일 중..칼퇴근은 기본 2017.10.06 메뚜기 5214 5
753 김국진♥강수지 측 "5월 18일 서울 성당서 혼인서약식" 2018.05.23 메뚜기 529 4
752 김혜수 "촬영장 기싸움 이해불가…피곤한 일"[인터뷰] 2017.11.18 메뚜기 2909 4
751 추성훈♥야노시호, 日 MAMA 부부 시상 나선다 2017.11.13 메뚜기 2843 4
750 '너는내운명' 측 "오늘 장신영♥강경준 결혼식 최초 공개" 2018.06.11 메뚜기 434 3
749 허각, 고졸 됐다…검정고시 합격 공개 "경사 났네"[공식] 2018.05.11 메뚜기 353 3
748 김국진♥강수지, 5월 23일 결혼 2018.05.08 메뚜기 533 3
747 '16.7kg 감량' 홍윤화 #김민기와 11월 결혼 #목표는 -30kg 2018.05.01 메뚜기 734 3
746 김사랑, 伊서 추락사고→韓귀국 수술→활동 중단 2018.04.26 메뚜기 955 3
745 "사랑합니다"…최수종♥하희라, 변함없는 애정 과시 2018.04.05 메뚜기 599 3
744 김미화 "6년만 방송, 세상 바뀐 것 오늘에야 체감"(이슈를 말한다) 2017.12.03 메뚜기 1918 3
743 "잡혀 사는 게 편해요"..'뭉뜬' 비, 김태희밖에 모르는 아내 바보 2017.11.29 메뚜기 2333 3
742 혼혈 흑인모델 한현민 "놀림당하던 피부색, 경쟁력이 됐죠" 2017.11.19 메뚜기 3546 3
741 윤은혜 신통치 않았던 사과, 허지웅의 돌직구…뭐라고 했길래 2017.11.16 메뚜기 3822 3
740 정준영, 귀국..故김주혁 비보에 큰 슬픔 2017.11.05 메뚜기 4269 3
739 故 김주혁 발인 엄수..이유영-'1박'팀 눈물의 배웅 2017.11.02 메뚜기 3507 3
738 ‘1박2일’ 멤버들, 故김주혁 마지막 함께한다…영결식 참석 2017.11.02 메뚜기 2736 3
737 "기억할게요"…故 김주혁, 동료들 가슴에도 영원한 ★ 2017.10.31 메뚜기 3159 3
736 400명 팬들과 눈맞춤...이승기의 제대는 달랐다 2017.10.31 메뚜기 2463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