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장태유PD와 '사자' 스태프 임금 사비 지불

 

 

 

드라마 ‘사자’의 스태프들이 임금 미지급과 부당한 처우를 받았다고 주장하고 있는 가운데, 이들의 임금 미지급 당시 손을 써준 것이 장태유 PD와 박해진이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10일 오후, 드라마 ‘사자’가 촬영 중단을 맞이하고 있다는 사실이 전해졌다. 더불어 임금 미지급 때문에 생계의 어려움에 처했던 스태프들도 다수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런 스태프들을 위해 장태유 PD와 주연 배우 박해진이 사비로 임금을 지불해준 것으로 OSEN 취재 결과 드러났다.

익명을 요구한 ‘사자’ 스태프들은 OSEN과의 인터뷰에서 “지난 5월 10일부터 촬영이 중단됐다”고 말했다. 일당으로 수당을 받는 스태프들은 적은 촬영 일수 때문에 제대로 된 임금을 받지 못하는 상황이 됐고, 월급제로 돈을 받는 스태프들은 제작사로부터 촬영 일수가 한 달이 채 되지 않으니 한달치 월급을 줄 수 없다는 말을 듣고 두 달 여를 무임금으로 일했다고 토로했다.

한 스태프는 OSEN에 “촬영 일수가 적어 4월, 5월 두 달을 무임금으로 일하다시피 했다. 월세도 못 낼 만큼 힘든 스태프들이 많았다. 불만이 극에 달해 ‘우리 못 하겠다’는 말이 나왔을 때 장태유 PD가 사비로 임금을 해결해줬다. 박해진 쪽도 월급 미지급 사태에 사비로 돈을 내줬다”고 말했다.

또 다른 스태프도 OSEN에 “제작사에서 월계약을 해줬으면 이틀을 일했든, 3일을 일했든 월급을 줘야 한다. 하지만 제작사에서 이를 해결해주지 않았다. 4월, 5월 일당 미지급을 받은 사람들이 있는데, 4월달 급여가 5월 초에는 나와야 하지 않나. 그런데 5월 말까지도 나오지 않았다. 6월에 4월, 5월치가 나왔는데 이걸 장태유 감독님과 박해진 쪽에서 해결해준 걸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현재 스태프들은 부당한 처우를 했던 제작사가 다시금 드라마를 맡는 것에 대해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인터뷰에 응한 스태프들은 모두 “제작사에 대한 신뢰를 잃어 우리는 돌아가지 않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한 스태프는 “숙박 문제부터 음식 문제까지 정말 상황이 열악했다. 그런데도 이를 참고 기다린 건 함께 오랫동안 일했던 장태유 감독과의 신뢰 때문이었다. 하지만 제작사가 제작 중단에 대해 장태유 감독 탓을 하고 있다. 장태유 감독도 많이 충격을 받은 상태”라고 답했다. 

한편 제작사는 이에 대해 “일부 언론에 보도된 임금 미지급이 제작중단의 원인이라는 내용은 사실이 아니며 당사는 이미 주연배우 출연료, 임금 등 수십억 원에 달하는 제작비를 지출한 상태”라며 “사자’ 연출자 장태유 감독은 제작 과정에서 당초 정해진 예산을 심각하게 초과하는 요구를 해왔고, 5월 8일경에는 작가교체를 요구하며 이를 받아주지 않을 시 사퇴한다는 입장을 간접적으로 표명하고 이후 당사의 연락을 받지 않고 있는 상태”라고 입장을 발표했다. 

 

 

[OSEN]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872 '아내의 맛' 함소원이 겪은 中시월드 #통큰 선물 #시집살이無 2018.07.11 메뚜기 378 1
871 신성우, 입 벌어지는 단독주택 공개 "번 돈 다 쏟아부어"(사람이 좋다) 2018.07.11 메뚜기 800 1
870 별♥하하, 운동하는 부부의 일상 "빵 끊고 라면 끊자" 2018.07.11 메뚜기 336 1
869 고준희, 마르다 못해 앙상한 팔뚝 '그럼에도 예쁨' 2018.07.11 메뚜기 397 0
868 '한밤' 마약 이찬오, 구치소 풀려날때도 김새롬 언급 "밝힐것 많아" 2018.07.11 메뚜기 228 0
867 제시, 섹시 넘어선 민망 패션 '눈길' 2018.07.11 메뚜기 320 0
866 김준희, 엉덩이 운동 후 셀카 공개 '애플힙 끝판왕' 2018.07.11 메뚜기 161 0
» 박해진, 장태유PD와 '사자' 스태프 임금 사비 지불 2018.07.10 메뚜기 303 0
864 '동상이몽2' 추자현 "임신중독증으로 입원, 많은 분들의 걱정 감사했다" 2018.07.10 메뚜기 188 1
863 '1대100' 붐 "토니안과 2년 동거생활, 성격차이로 헤어져" 2018.07.10 메뚜기 199 0
862 최지우, 남편은 9살 연하남...’생활앱’ 서비스 회사 운영 2018.07.10 메뚜기 642 0
861 장희영 측 "5세 연하 법조인과 3년 열애 끝 결혼" 2018.07.10 메뚜기 209 0
860 [MD인터뷰①] 하리수 "컴백 소식에 악플 줄어, 섹시 아닌 친근함 보여줄 것" 2018.07.10 메뚜기 72 1
859 하연수, 훈남 사업가와 열애 중 2018.07.09 메뚜기 481 1
858 윤아도 해킹 당했다, "비번 바뀌어…개인정보 보호해달라" 호소 2018.07.09 메뚜기 130 0
857 강동원·한효주 양측 "미국 일정 겹쳐 식사했을 뿐, 선후배 사이" 2018.07.09 메뚜기 175 0
856 박보검X송혜교, 드라마 '남자친구' 출연확정 "tvN 편성 논의 중" 2018.07.09 메뚜기 187 0
855 강동원·한효주, 열애설 부인 "美서 지인들과 식사, 좋은 선후배 사이" 2018.07.09 메뚜기 121 0
854 하리수, 인형 미모에 그저 감탄만..완벽 변신 근황 2018.07.09 메뚜기 392 1
853 '벌써 6살'…엄태웅·윤혜진 딸 엄지온, 폭풍 성장한 소녀 2018.07.09 메뚜기 286 0
852 퇴근길 인증..전현무 “왜 늘 ‘해투’ 출근길만 있는 거임?” 2018.07.08 메뚜기 388 3
851 비주얼 커플 정백연♥니니, 2년여 만 공식 결별 2018.07.08 메뚜기 199 0
850 트렌스젠더, 이혼, 악플…하리수가 외친다 2018.07.08 메뚜기 184 0
849 미나♥류필립 본식 사진 공개..영화 속 한 장면 같은 비주얼 2018.07.08 메뚜기 168 0
848 '입대' 장근석, 양극성 장애 고백.."몰랐던 아픔"vs"왜 갑자기?" 2018.07.07 메뚜기 46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