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마약 이찬오, 구치소 풀려날때도 김새롬 언급 "밝힐것 많아"

 

 

 

 

마약혐의로 법정에 선 이찬오 셰프가 전 아내 김새롬을 언급했다.

10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이하 '한밤')에서는 이찬오 셰프 마약공판 소식이 전해졌다.

앞서 이찬오는 마약 혐의로 체포됐다. 검찰 기소 후 6개월 만에 첫 공판에 참석한 그는 취재진을 의식한듯 수건으로 얼굴을 가린 채 재판장으로 이동했다.

그는 해시시를 세차례 흡입한 혐의로 법정에 섰다. 마약 혐의는 인정하지만 해시시 밀반입은 사실이 아니라고 했다. 또 대마 흡입 이유가 전처 김새롬과의 이혼 때문이었다고 밝혔다.

이찬오 김새롬은 결혼 후 각종 루머와 불미스러운 구설수가 이어졌고, 두 사람은 1년 4개월만에 협의 이혼했다.

이날 법정에서 이찬오는 재판 도중 전 부인 김새롬을 언급해 논란을 일으켰다. 성격 차이와 배우자의 주취 후 폭력, 이기적인 행동으로 이혼을 했고 이후 우울증을 겪어 치료를 위해 마약을 했다는 것.

지난해 12월 구속영장이 기각된 후 구치소에서 풀려난 이찬오는 '한밤'과의 인터뷰에서도 김새롬을 언급한 바 있다.

그는 "여러가지로 "밝힐 것들이 많이 있다. 이혼 관련 이야기도 있고 결혼생활 이야기도 있다"며 "우울증약도 먹고 공황장애 약도 먹은지 꽤 됐다. 정신적으로 힘든 기간을 보낸 건 사실이다. 결국엔 제 삶이 아직도 거기에서 못 헤어나오고 있다"고 말했다.

 

 

[마이데일리]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922 비, 만삭 아내 김태희 위해 열일 중..칼퇴근은 기본 2017.10.06 메뚜기 5215 5
921 "故 김주혁 애도"..VIP 시사·인터뷰 등 영화계 행사 줄줄이 취소 2017.10.31 메뚜기 4808 2
920 “박진영, 이혼 후 위자료만 30억…매달 생활비 2000만원 지급” 2017.10.04 차한잔 4669 7
919 정준영, 귀국..故김주혁 비보에 큰 슬픔 2017.11.05 메뚜기 4269 3
918 "10억원도 괜찮아" 이병헌 몸값 토해내는 배우 1순위 2017.09.25 메뚜기 4068 2
917 '셋째 임신' 소유진, 백종원 붕어빵 자녀들과 실내 놀이터 나들이 2017.09.28 메뚜기 4064 3
916 윤은혜 신통치 않았던 사과, 허지웅의 돌직구…뭐라고 했길래 2017.11.16 메뚜기 3822 3
915 "유아인, 시선강탈 하객" 송♥송 결혼 단체샷 포착 2017.11.01 메뚜기 3571 2
914 "어마어마한 두께"…송혜교♥송중기도 '금팔찌' 결혼 선물 인증 2017.11.11 메뚜기 3555 1
913 혼혈 흑인모델 한현민 "놀림당하던 피부색, 경쟁력이 됐죠" 2017.11.19 메뚜기 3546 3
912 故 김주혁 발인 엄수..이유영-'1박'팀 눈물의 배웅 2017.11.02 메뚜기 3507 3
911 [결정적장면]김숙, 청담동 28평 집 최초 공개 '아기자기'(서울메이트) 2017.11.12 메뚜기 3506 2
910 윤정수 "김숙과 실제 연인 발전 가능성이요?" 2017.09.27 메뚜기 3503 2
909 강세미 이혼사유가? “핸드폰 봤더니 전 남자친구랑 연락” 뭔 남자가 이렇게 많은지 ‘과거 발언’ 2017.11.13 메뚜기 3499 1
908 'D-1' 송송♥ 결혼식 '박보검 피아노X유아인·이광수 편지 낭독' 2017.10.30 메뚜기 3411 1
907 "영면하시길"…故 김주혁 떠난 이튿날, 상복 입은 연예계 2017.11.01 메뚜기 3402 2
906 김준현 딸 태은 최초공개, 엄마 닮은 깜찍 미모 '치명적 매력' 2017.10.21 메뚜기 3323 2
905 한혜진, 야구선수 차우찬과 결별…공개연애 종지부 2017.11.09 메뚜기 3297 2
904 ‘너는내운명’ 추자현♥우효광, 임신 스토리 최초 공개 2017.11.06 메뚜기 3287 1
903 김하늘, 결혼 1년6개월만 임신.."가족들 기뻐해" 2017.10.10 메뚜기 3279 2
902 최지우, 노희경 작품…'세상에서' 여주인공 발탁 2017.10.18 메뚜기 3275 5
901 "손님맞이" 성유리, 박효신 등 남편 친구들과 화려한 만찬 2017.11.23 메뚜기 3250 1
900 [인터뷰] 오윤아 "갑상선암 투병 중 슬럼프, 그만둬야하나 고민" 2017.10.25 메뚜기 3246 3
899 더원 "사업실패로 빚만 140억..前여친에 양육비 지급" 2017.10.29 메뚜기 3184 3
898 "기억할게요"…故 김주혁, 동료들 가슴에도 영원한 ★ 2017.10.31 메뚜기 3159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