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직취업(H-1B) 비자 갱신이 까다로워진다.

26일 CNN 보도에 따르면 이민서비스국(USCIS)은 "H-1B비자 연장 신청 심사를 신규 비자 신청 심사와 동일한 수준으로 엄격히 처리하라"는 내부 지침을 내렸다. 

이에 따라 H-1B 비자 연장 승인이 과거보다 어려워져 합법적으로 일하고 있는 이민자들에게 어려움을 줄 수 있다는 우려가 일고 있다. 새 지침은 주재원(L-1)·예술특기자(O-1) 비자에도 똑같이 적용된다.

1990년에 첫 시행된 H-1B는 미국 기업에 취업하려는 외국인 전문직 종사자에게 발급되는 3년짜리 비자다. 갱신을 신청할 경우 다시 3년 연장이 가능하다.

기존 USCIS의 H-1b 비자 갱신 지침은 "기존 발급된 비자를 존중(deference)할 것"이었다. 이 때문에 기존 갱신 신청 심사에서는 과거 큰 문제나 사기 행위 등이 발견되지 않을 경우 별다른 어려움 없이 승인이 됐다. 하지만 새 지침은 이를 뒤집고 심사를 까다롭게 해 사소한 문제라도 발견되면 연장 승인을 내주지 말라는 것이다.

새 지침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미국산 물건을 사고 미국인을 고용하라"는 기조에 따른 것이다. 프랜시스 시스나 USCIS 국장은 "새로운 심사 지침은 미국 출신 근로자를 보호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새 지침이 외국인 근로자에게 큰 부담으로 작용할 것이라는 반론이 일고 있다. 

기존 지침은 갱신 처리를 효율적으로 진행하기 위한 것이지만, 새 지침에 따라 심사가 깐깐해지면 첫 비자 발급 과정에 대해서도 문제 삼을 수 있고 추가 서류 요청도 크게 늘어날 수 있다는 지적이다. 

결국 연장 수속이 적체 현상이 극심해지고 연장 신청 거부율도 급증할 것이라는 우려다. 또 비자 연장이 되지 않을 경우 신청자는 물론 고용주도 피해를 입는 셈이라는 지적이 존재한다.

 

중앙일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651 노숙자 거주지서 자전거 1000대 발견 file [레벨:12]id: 차한잔 2017.11.21 339 0
650 발끈한 트럼프 '그냥 감옥살이하게 내버려뒀어야 했는데…' [레벨:12]id: 차한잔 2017.11.21 407 1
649 “2세들 70~80%가 한인교회 떠난다” file [레벨:12]id: 차한잔 2017.11.21 263 0
648 “취업비자 탈락 OPT 유학생, 아직 방법은 있다” [레벨:12]id: 차한잔 2017.11.21 85 0
647 세계 최고령 침팬지 '리틀마마' 79세로 사망 [레벨:10]메뚜기 2017.11.16 350 0
646 미군 현역 성전환 첫 수술 진행…앞으로 계속 허용되나 [레벨:10]메뚜기 2017.11.16 475 0
645 아내도 살해, 美 총격범 "아내를 먼저 쏴 살해 후 무차별 총격 시작" [레벨:10]메뚜기 2017.11.16 682 0
644 무허가 보톡스 시술 한국인 부부 실형 [레벨:12]id: 차한잔 2017.11.07 1050 0
643 치솟는 렌트비에 세입자들 등골 휜다 [레벨:12]id: 차한잔 2017.11.07 775 1
642 美텍사스 총기난사로 일가족 8명 사망… file [레벨:12]id: 차한잔 2017.11.07 766 1
641 '개가 개를 물었다'…76만 달러 소송전 [1] [레벨:12]id: 차한잔 2017.11.02 795 1
640 '뉴욕 트럭테러' 용의자는 우버 기사…'미국 좋아했는데' file [레벨:12]id: 차한잔 2017.11.02 671 1
639 우리 사랑의 증인은…프로포즈 지켜본 '아기 하마' [레벨:10]메뚜기 2017.10.29 648 0
638 어떤 이는 '꼬치꼬치' 질문…다른 이는 '별일없이 통과' [2] file [레벨:12]id: 차한잔 2017.10.29 475 0
637 불안한 LA한인타운…때리고 부수고 훔친다 file [레벨:12]id: 차한잔 2017.10.29 1415 1
636 캘리포니아주 산불 사망자 42명 추모 행사, 복구엔 수년 걸릴듯 [레벨:10]메뚜기 2017.10.29 247 0
» H-1B 갱신 까다롭다…"신규 심사 동일 수준" [레벨:12]id: 차한잔 2017.10.29 193 0
634 300일 의식불명 6세 딸…엄마 ‘마지막 인사’ 뒤 일어난 기적 [레벨:10]메뚜기 2017.10.25 1642 6
633 필리핀 카지노서 사채 썼다가 '큰코'…한인 등 외국인 피랍 속출 [레벨:10]메뚜기 2017.10.25 830 0
632 팁 대신 받은 아인슈타인의 메모 경매액 얼마? 사상 최고가 낙찰 [레벨:10]메뚜기 2017.10.25 735 4
631 고가도로서 던진 돌에 탑승자 사망…10대 5명 살인죄 기소 file [레벨:12]id: 차한잔 2017.10.25 442 0
630 한인 취업이민 36%‘뚝’ [레벨:12]id: 차한잔 2017.10.25 367 0
629 미국서 이케아 서랍장 넘어져 두살배기 사망…벌써 8번째 [레벨:10]메뚜기 2017.10.21 756 0
628 한국인 유학생 인종차별 폭행한 영국인 10대 2명 검거돼 [레벨:10]메뚜기 2017.10.21 540 0
627 일본, 한국 독도방어부대 창설 추진에 '극히 유감' 항의 [1] [레벨:10]메뚜기 2017.10.20 291 0